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4명이 해트트릭' 잉글랜드 女축구대표팀, 라트비아에 20-0 대승

송고시간2021-12-01 08:25

댓글

엘런 화이트, 통산 48골로 잉글랜드 여자 선수 A매치 최다골 신기록

(서울=연합뉴스) 배진남 기자 =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이 라트비아를 제물로 자국 A매치(국가대표팀 간 경기) 한 경기 최다골 기록을 새로 썼다.

잉글랜드는 1일(한국시간) 영국 동커스터의 킵모트 스타디움에서 열린 2023 국제축구연맹(FIFA) 여자 월드컵(호주·뉴질랜드 공동 개최) 유럽지역 예선 D조 6차전 라트비아와 홈 경기에서 무려 20-0의 대승을 거뒀다.

영국 공영방송 BBC 등에 따르면 20골은 잉글랜드 남녀축구 대표팀을 통틀어 A매치 한 경기 최다골 기록이다.

종전 기록은 여자 대표팀이 2005년 헝가리전, 남자 대표팀이 1882년 아일랜드전(이상 13-0 승)에서 작성한 13골이다.

잉글랜드는 이날 킥오프 휘슬이 울린 지 3분 만에 터진 베스 미드의 선제 결승골을 신호탄으로 화끈한 골 잔치를 벌였다.

A매치 한 경기 최다골 기록 경신 소속을 전한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
A매치 한 경기 최다골 기록 경신 소속을 전한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

[잉글랜드 여자축구 대표팀 트위터. 재판매 및 DB 금지]

잉글랜드에서는 10명의 선수가 골 맛을 봤다.

미드를 비롯해 엘런 화이트, 알레시아 루소(이상 3골) 로런 헴프(4골)는 해트트릭을 달성했다. 헴프는 A매치 데뷔골을 터트린 뒤 세 골이나 더 몰아쳤다.

자신의 101번째 A매치에서 3골을 넣은 화이트는 개인 통산 48골로 잉글랜드 여자 선수 중 A매치 최다 득점자로 이름을 올렸다. 종전 기록은 켈리 스미스의 46골이었다.

이날 볼 점유율에서 잉글랜드는 86%-14%로 앞서는 등 일방적인 경기를 펼쳤다.

잉글랜드는 슈팅 64개, 유효슈팅 31개를 기록했다.

반면, 라트비아는 단 한 차례의 슈팅도 기록하지 못했다.

월드컵 유럽 예선에서 6전 전승(승점 18) 행진을 벌인 잉글랜드는 오스트리아, 북아일랜드(이상 승점 13·4승 1무 1패)에 승점 5점 차로 앞서며 조 선두를 굳게 지켰다. 잉글랜드는 6경기에서 53골을 넣고 한 골도 허용하지 않았다.

한 경기를 덜 치른 라트비아는 5전 전패(2득점 46실점)로 최하위를 벗어나지 못했다.

hosu1@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