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진보당 전북도당 "반노동 후보 윤석열 사퇴하라"

송고시간2021-12-02 11:32

댓글
진보당 전북도당 "반노동 윤석열 후보 사퇴하라"
진보당 전북도당 "반노동 윤석열 후보 사퇴하라"

[촬영 : 김동철]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진보당 전북도당이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의 최저시급제 및 주 52시간제 폐지 발언을 '망언'으로 규정하고 후보직 사퇴를 촉구했다.

도당 회원들은 2일 전북도의회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윤 후보는 최저시급과 주 52시간제가 비현실적이라는 발언으로 노동 혐오로 가득한 노동관과 노동 현실에 대한 무지를 만천하에 드러냈다"고 지적했다.

이어 "주 52시간제 폐지는 사실상 1970년대 반노동 사회로 회귀하자는 것으로 2천만 임금노동자를 모욕하는 망언으로 구태도 이런 구태가 없다"며 "윤 후보는 최저시급제와 주 52시간제 폐지 입장을 즉각 사과하고 정계를 떠나라"고 요구했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