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여의도 샛강생태공원에 멸종위기 1급 수달 서식 확인

송고시간2021-12-03 06:00

댓글
여의도한강공원 샛강생태공원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수달
여의도한강공원 샛강생태공원에서 발견된 멸종위기종 수달

[서울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고현실 기자 = 여의도 샛강생태공원에 멸종위기 야생생물 1급이자 천연기념물 330호로 지정된 수달이 서식하는 것으로 확인됐다고 서울시가 3일 밝혔다.

수달은 식육목 족제비과에 속하는 반수생동물로, 하천생태계의 건강성을 판단할 수 있는 지표로 꼽힌다.

시 한강사업본부는 "수달의 서식 확인은 여의샛강생태공원의 생태계가 한층 개선됐다는 의미로 해석할 수 있다"고 설명했다.

앞서 여의샛강생태공원에서는 지난해 맹꽁이, 황조롱이, 수리부엉이에 이어 올해도 꺽정이, 큰오색딱다구리 등 멸종위기 보호종이 잇따라 발견됐다.

황인식 서울시 한강사업본부장은 "한강에서 멸종위기종이 잇따라 발견되는 것은 자연과 인간의 조화를 생각하고 생태공원을 관리한 결과"라며 "앞으로도 한강을 지속가능한 공간으로 관리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okk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