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서현 이사장, 삼성생명 주식 346만주 처분…"상속세 마련"

송고시간2021-12-03 16:21

댓글
[그래픽] 삼성일가 상속세 납부 위한 계열사 주식 매각
[그래픽] 삼성일가 상속세 납부 위한 계열사 주식 매각

yoon2@yna.co.kr 트위터 @yonhap_graphics 페이스북 tuney.kr/LeYN1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이서현 삼성복지재단 이사장이 상속세 재원 마련을 위해 삼성생명[032830] 주식 약 346만주를 처분했다.

삼성생명은 이 이사장이 삼성생명 주식 345만9천940주, 1.73%를 시간외 매매를 통해 매각했다고 3일 공시했다.

이에 따라 이 이사장의 삼성생명 지분은 3.46%에서 1.73%로 하락했다.

삼성생명 관계자는 "이 이사장이 상속세 재원 마련을 위해 삼성생명 지분 1.73%(10월 초 기준 2천473억원) 처분신탁계약을 체결했으며, 이후 매각이 이뤄진 것"이라고 말했다.

금융감독원 전자공시에 따르면 이 이사장 등 고(故) 이건희 회장 유족은 상속세 재원을 마련하기 위해 계열사 지분을 매각해달라며 KB국민은행과 처분신탁계약을 체결했다.

삼성 일가는 올해 4월 용산세무서에 12조원이 넘는 상속세를 신고하면서 5년 연부연납(분할납부)을 신청했다.

tr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