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충북 16시 48명 추가, 누적 9천87명…80대 1명 사망

송고시간2021-12-03 16:42

댓글

(청주=연합뉴스) 변우열 기자 = 3일 충북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자 48명이 발생했다.

선별진료소
선별진료소

[연합뉴스 자료사진]

충북도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4시까지 청주 16명, 음성 10명, 충주 7명, 제천 6명, 진천 4명, 단양 2명, 보은·옥천·영동 각 1명이 확진됐다.

이들 중 백신 접종을 완료한 돌파감염자는 25명이다.

36명은 기존 확진자의 가족, 지인, 직장동료 등이고, 10명은 증상발현 등으로 검사받았다.

집단감염 사례로는 청주 어르신 사적모임 관련 1명(누적 13명), 어린이집 특별활동 강사 관련 3명(〃 19명), 서원구 초등학교 관련 1명(〃 18명)이 추가됐다

집단감염이 발생한 음성 콘크리트업체 관련 진천과 음성에서 각각 4명의 환자가 더 나와 누적 인원이 32명으로 늘었다.

충주 자동차부품회사 관련 음성에서 4명(〃 20명)이 추가됐고, 단양 종교인 사적모임 관련 2명(〃 8명), 충주 종교인 기도회 관련 5명(〃 7명)도 확진됐다.

이들을 합친 도내 누적 확진자는 9천87명이다.

코로나19 관련 사망자도 1명 추가됐다.

방역당국은 이날 진천 80대 확진자가 사망했다고 밝혔다.

이 환자는 지난달 29일 확진된 뒤 청주의료원에서 입원 치료 받아왔다.

도내 코로나19 사망자는 93명이 됐다.

bw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