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김종인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했다…'총괄' 역할"(종합)

송고시간2021-12-04 20:10

댓글

김병준 역할 배분엔 "역할 배분이 어딨나"…금태섭 합류할듯

(서울=연합뉴스) 류미나 이동환 기자 = 김종인 전 국민의힘 비상대책위원장은 4일 윤석열 대선후보 선거대책위원회의 총괄선대위원장직을 수락했다고 밝혔다.

김 전 위원장은 이날 오후 광화문 사무실 앞에서 기자들과 만나 "수락했으니까 발표를 했지"라고 말했다.

전날 밤 윤석열 후보의 전언 방식으로 발표된 '총괄선대위원장직 수락 결정'을 직접 확인한 셈이다.

취재진 질문 받는 김종인
취재진 질문 받는 김종인

[연합뉴스 자료사진]

총괄선대위원장으로서 향후 역할에 대해 묻자 "총괄선대위원장이 총괄이지 역할이 특별히 따로 있나"라고 반문했다.

김병준 상임선대위원장과의 역할 배분을 묻자 "역할 배분이 어딨나. 내 임무를 하면 되는 것이지"라고 짧게 답했다.

그러면서 "선대위라는 게 운영해보면 알게 되는 건데, 요란하게 기구만 크다고 해서 잘 되는게 아니다"라고 말했다. 평소 언급대로 '실무형 선대위' 기조를 거듭 강조한 것으로 보인다.

김 전 위원장은 "인선은 많이 끝냈기 때문에 있는 사람들에 대해 내가 뭐라고 할 수는 없고, 내가 할 일만 부서를 만들어서 해나갈 것"이라고 덧붙였다.

약자동행위원회, 청년위원회 등 중도 외연확장을 위한 비전 방향에 대해서는 "비대위원장 시절에 쭉 이야기를 해왔으니 두고 보면 알 것"이라며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다.

4차산업특위 등 추가적인 조직 논의에 대해서는 "선거 때 그런 요란한 일까지 끄집어내면 혼란스러워서 효율적인 선거운동을 할 수가 없다"고 일축했다.

금태섭 전 의원에 대해선 "합류할 것"이라고 말했다. 다만 '조국흑서' 공동저자인 권경애 변호사나 김경률 회계사에 대해서는 "초기에는 그럴 가능성이 있다고 했는데 지금은 내가 확정적으로 이야기할 수가 없다"고 답했다.

윤석열 후보와의 만찬 회동 장소에 들어가는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윤석열 후보와의 만찬 회동 장소에 들어가는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

(서울=연합뉴스) 국민의힘 김종인 전 비상대책위원장이 24일 저녁 윤석열 대선 후보와 만찬 회동을 하기 위해 서울시내의 한 식당으로 들어가고 있다. 2021.11.24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이날 오후 김 전 위원장 사무실을 방문한 권성동 사무총장도 금 전 의원 합류에 대해서는 "가능성이 크다. 종합상황본부에서 기획이나 전략업무를 담당할 것 같다"고 말했다.

김 전 위원장에게 선대위 조직도와 출범식 행사개요를 보고했다며 "(김 전 위원장은) 출범식에 참석하기로 했고, 종합상황본부 인선에 대해서도 의사를 밝혔다"라고 권 사무총장은 전했다.

한편, 임태희 전 청와대 비서실장은 종합상황본부장으로 가닥이 잡힌 모습이다.

이날 김 전 위원장을 찾은 임 전 실장은 기자들에게 "이름이 어떻게 될지는 모르는데, 총괄(종합)상황본부장을 맡는 것으로"라며 "권 사무총장과 의논해서 정리돼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포옹하고 커플티 입고…윤석열·이준석 "단디하겠다"/ 연합뉴스 (Yonhapnews)

유튜브로 보기

minaryo@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