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심상정 "방역단계 상향, 자영업자 고정비용 손실 100% 보상"

송고시간2021-12-06 11:09

댓글

(서울=연합뉴스) 정수연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는 6일 "방역 단계 상향 가능성을 고려해 특단의 대책을 촉구한다"며 "고정 비용 손실에 대해 100% 보상하는 대책을 마련해야 한다"고 밝혔다.

심 후보는 이날 국회 앞에서 열린 정의당 선대위 회의에서 "이제 겨우 숨통이 트이나 했던 자영업자를 또다시 사지로 내몰아서는 안 된다"며 이같이 말했다.

심 후보는 이어 "올해 상반기에만 가계부채가 108조원이 늘었는데, 절반 이상이 자영업자 부채라고 한다"며 "막대한 코로나 부채에 대해서도 정부가 경감 방안을 적극적으로 제시해 달라"고 촉구했다.

방역 시스템도 비판했다.

심 후보는 "일상 회복 중단은 오미크론 등 예기치 않은 사태의 결과가 아니라 오직 시민의 희생에만 의지해 온 K방역 시스템의 예고된 실패"라며 "말만 앞서고 공공의료 체계는 제대로 준비하지 않은 결과"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지금이라도 민간 병상 자원뿐 아니라 공공병상 증설, 간호 인력 확충을 위한 획기적인 대책을 마련해야 할 것"이라고 밝혔다.

심상정 선대위 발언
심상정 선대위 발언

(서울=연합뉴스)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가 6일 오전 국회 본관 앞 차별금지법 제정 촉구 농성장에서 열린 선대위 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6 [정의당 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uwg806@yna.co.kr

jsy@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