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윤석열의 '근거 있는 혐의' 포함 성역 없는 특검 요구"

송고시간2021-12-06 14:14

댓글

"혐의·의혹에 대한 특검 거부하면 尹이 범인"

'초교 퇴학·소년원 입소설'에 "가짜뉴스…강용석·김용호 고발"

"민생이 우선입니다"
"민생이 우선입니다"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전국민선대위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6일 국민의힘 윤석열 후보를 향해 "이재명의 근거 없는 의혹, 윤 후보의 근거 있는 혐의와 의혹을 포함해 화천대유 비리 사건의 처음과 끝까지 성역 없는 특검을 요구한다"고 밝혔다.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화천대유 비리 대장동 개발 특검을 100% 환영한다"며 이같이 밝혔다.

여야는 서로 특검을 도입하자면서도 그 범위와 방식 등 세부 내용을 둘러싼 이견으로 사실상 논의를 멈춰 놓은 상태다.

이런 가운데 이 후보가 윤 후보를 둘러싼 각종 수사가 지지부진하다는 점을 부각, 특검론에 불을 다시 지피며 역공을 강화한 것으로 풀이된다.

이 후보는 "티끌만 한 비리도 저지르지 않았고 저와 관련된 의혹은 몇 달간 탈탈 털었지만 아무 근거가 없다. 그럼에도 특검을 환영한다"며 "윤 후보는 화천대유 팀의 부산저축은행 대출비리 묵인 혐의가 뚜렷하고, 화천대유 돈으로 부친 집을 급하지도 않은데 매입했다. 혐의와 의혹이 뚜렷한데 검찰 수사는 더디다"고 지적했다.

그는 "화천대유 비리사건 중 윤 후보와 관련된 뚜렷한 혐의와 의혹은 빼고 특검하자는 것을 국민이 납득하겠느냐"며 "특검 거부자가 범인이다. 윤 후보의 혐의와 의혹에 대한 특검을 거부한다면 윤 후보가 바로 범인"이라고 주장했다.

이어 "윤 후보의 조속한 답변을 요청한다"고 덧붙였다.

한편 이 후보 측은 "SNS에서 이 후보가 초등학교에서 퇴학 당했고, 범죄로 인해 소년원에 입소했다는 허위사실이 유포되고 있다"며 이를 유포한 유튜브 채널 '가로세로연구소' 운영자 강용석 변호사와 김용호씨를 고발했다고 밝혔다.

이 후보 측은 "SNS에 허위사실 및 가짜뉴스를 유포하고 있는 일반인 10여 명에 대해서는 법률 검토를 진행하고 있다"며 "악의적 허위사실과 가짜뉴스에는 강력한 법적 대응으로 엄중 대처하겠다"고 밝혔다.

아울러 "초등학교 퇴학 관련 루머는 이미 인터넷에 공개된 졸업장을 통해 허위사실임이 확인 가능하다"며 "'범죄·수사경력 회보서' 내용에 보호처분 등 소년원 관련 기록이 없다는 것은 이미 보도를 통해 확인된 바 있다"고 설명했다.

sncwoo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