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재명 "야당으로 교체된 정부보다 더 개혁적이고 유능할 것"

송고시간2021-12-06 16:10

댓글

"'180석 지지' 국민께서 부족하다 봐…조국 사과, '내로남불' 국민 실망에 책임"

"자영업자 죽기 직전, 대대적 지원해야…특검 해서 무고함 밝히고 싶다"

이재명,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전국민선대위
이재명,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전국민선대위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전국민선대위에서 발언하고 있다. 2021.1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김수진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는 6일 "이재명 정부, 다음 4기 민주 정부는 야당으로 교체되는 정부보다 훨씬 개혁적이고 민주적이고 유능하고 국민 목소리에 민감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 후보는 이날 MBC '뉴스외전' 인터뷰에서 "국민이 180석을 몰아주며 전적인 지지와 성원을 보냈는데, 그에 부합하는 사회경제 개혁을 하고 삶을 개선했느냐는 측면에서 국민께서 부족하다고 보고 있다"며 이같이 말했다.

이 후보는 "의원총회에 참석해 말씀드리려고 한다"며 "국민이 180석을 준 이유는 타협·합의가 필요한 것은 하되, 꼭 해야 하는 일인데 발목잡기로 못하게 되면 다수결 원칙에 따라 처리하라는 뜻"이라고 강조했다.

그는 다만 "전 정부들에 비해서는 정권 교체 요구 수준이 좀 낮은 편"이라고 덧붙였다.

이 후보는 최근 조국 전 법무부 장관 문제 등에 대해 다시 사과한 것을 두고는 "작든 크든 잘못은 잘못이고, 민주개혁 진영으로서 투명·공정한 사회를 부르짖어 왔으니 작은 흠에 대해서도 크게 책임지는 게 맞다"며 "잘못한 것을 사과하지 않고 '왜 우리만 가지고 그러느냐'는 내로남불에 국민이 실망한 데 대해 책임지는 입장에서 잘못을 인정하는 것"이라고 밝혔다.

꽃다발 받아든 이재명
꽃다발 받아든 이재명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전국민선대위에 참석한 소상공인들이 준비한 꽃을 받고 있다. 2021.1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이 후보는 대장동 특검과 관련해서는 "저는 특검을 해서 제 무고함을 밝히고 싶다"며 "성역 없이 처음부터 끝까지, 윤석열 후보와 둘이 사인하고 특검을 하면 좋겠다"고 말했다.

소상공인 손실보상 문제에 대해서도 윤 후보를 겨냥해 "제가 소상공인을 지원하자면 퍼주기라고 비난하면서, 내년 당선되면 50조원 지원한다는 것은 낙선하면 안 한다는 이야기 아니냐"며 "당장 오미크론 변이로 방역을 강화하지 않느냐. 자영업자가 죽기 직전인데 대대적 지원을 해야 한다. 약속하지 말고 실천하자"고 말했다.

최저임금 정책과 관련해서도 "윤 후보가 최저임금을 폐지하겠다고 말씀하신 것 같은데, 그건 위헌행위를 하겠다는 뜻"이라며 "'주 120시간 노동' 발언 등과 결합해 보면 현장의 고통보다는 기업의 고통에만 천착하는 것 아닌가"라고 비판했다.

그는 "저 같은 경우 시정 개입을 원천 봉쇄하다가 셋째 형님과 충돌이 발생해 욕설 테이프로 고통을 겪기도 한다"며 "하지만 (윤 후보가) 정말 공정했다면 가족들이 그런 범죄 저지를 수 있었을까, 그런 범죄 혐의가 있음에도 보호받을 수 있었을까 하는 의구심이 전혀 없는 것이 아니다"라고 언급하기도 했다.

소상공인과 함께한 이재명
소상공인과 함께한 이재명

(서울=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더불어민주당 이재명 대선 후보가 6일 오전 서울 여의도 당사에서 열린 소상공인과 함께하는 전국민선대위에서 소상공인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2021.12.6 [국회사진기자단] uwg806@yna.co.kr

이 후보는 최근 '비천한 집안'을 언급한 것과 관련해서는 "험하게 태어나 치열하게 살아온 사람도 있다"며 "진흙이라 해서 폄하하지 말고 진흙 속에서 꽃은 핀다는 말을 담담히 드린 것"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일각에서 출신 자체에 대해 혐오하는 경향도 없지 않아 이를 지적한 것이지, 가난한 서민의 삶을 비천하다고 한 것은 전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한편 이 후보는 이날 페이스북에서 "유전자변형식품(GMO) 완전표시제를 도입하겠다"고 공약했다.

이 후보는 "가공과정에서 유전자변형 DNA가 파괴되었더라도 유전자변형 원료를 사용한 경우에는 표시를 의무화하겠다"며 "우선 국민 소비가 많은 식용유와 당류, 장류 식품부터 유전자변형 표시제를 의무화하여 소비자인 국민의 알 권리와 선택권을 강화하겠다"고 밝혔다.

sncwook@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