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이 화상회의 참여중이면 해고!"…줌으로 900명 해고한 미 CEO

송고시간2021-12-06 17:20

댓글

"직원들, 하루에 2시간만 일하며 동료들 도둑질한다" 비난하기도

베터닷컴의 비샬 가그 CEO
베터닷컴의 비샬 가그 CEO

[베터닷컴 홈페이지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의래 기자 = 미국 모기지 스타트업인 베터닷컴(Better.com)이 회사 전체 인력의 9%를 해고하면서 화상회의 플랫폼 '줌'을 통해 당사자들에게 해고 사실을 알려 논란이 되고 있다고 미국 CNN 비즈니스가 5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회사의 창업자이자 최고경영자(CEO)인 비샬 가그는 지난 1일 900명이 넘는 해고 당사자들과 줌으로 화상회의를 열어 "당신이 이 화상회의에 참여하고 있다면 당신은 해고되는 이들 중 한 명"이라고 말했다.

그는 "당신에 대한 고용은 지금 즉시 종료됐다"며 인사부에서 이메일로 퇴직금과 해고 후 복지혜택에 대해 자세히 설명해 줄 것이라고 전했다.

베터닷컴의 최고재무책임자(CFO)인 케빈 라이언은 "특별히 올해 같은 때 구조조정을 하는 것은 매우 뼈아픈 일"이라면서도 "우리는 빠르게 진화하는 주택시장을 공략하기 위해 부실 자산을 줄이고 인력을 집중하기로 했다"고 CNN 비즈니스에 설명했다.

이와 관련 가그 CEO도 시장 효율화와 성과, 생산성이 해고의 배경이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화상회의에서 "이번이 두 번째 대량 실업이고 앞으로는 또 하고 싶지 않다. 지난번에는 울기도 했다"고 말했지만, CNN 비즈니스는 그의 말이 감정이 없어 보이는 짧은 발언이었다고 보도했다.

이와 관련 미국의 경제전문지 포춘은 가그 CEO가 직원들이 하루에 2시간만 일하는 등 비생산적인 모습으로 동료와 고객들로부터 '도둑질'을 한다고 비난했다고 보도했다.

그는 이전에도 직원들에게 폭언해 논란이 되기도 했다.

포브스는 지난달 20일 가그 CEO가 직원들에게 "너는 너무 느리다. 너는 멍청한 돌고래다. 멍청한 돌고래들은 그물에 걸려 상어에게 먹힌다. 그러니깐 당장 그만둬. 너는 나를 창피하게 한다"는 내용의 이메일을 보내 논란을 일으키기도 했다고 보도했다.

laecorp@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