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프로야구 LG, 새 외국인 우완 투수 플럿코 영입

송고시간2021-12-10 10:15

댓글

올 시즌 '원 투 펀치' 켈리·수아레즈 중 한 명과 결별

올해 MLB 볼티모어에서 뛴 플럿코
올해 MLB 볼티모어에서 뛴 플럿코

[게티이미지/AFP=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새 외국인 투수 애덤 플럿코(30)와 계약했다고 10일 발표했다.

LG는 잘 치는 외국인 타자를 새로 영입할 예정이라 올 시즌에 원 투 펀치를 형성한 케이시 켈리, 앤드루 수아레스 중 한 명은 한국을 떠날 것이 확실해졌다.

LG는 연봉 50만달러, 인센티브 30만달러 등 총액 80만달러에 플럿코를 영입했다.

미국 출신 우완 투수인 플럿코는 2013년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클리블랜드 인디언스(현 클리블랜드 가디언스)에 입단해 올해 볼티모어 오리올스에서 구원 투수로 활약하는 등 빅리그에서 5시즌을 뛰었다.

LG 유니폼을 입은 우완 투수 플럿코
LG 유니폼을 입은 우완 투수 플럿코

[LG 트윈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메이저리그 통산 성적은 88경기에 등판해 14승 14패, 3세이브, 5홀드, 평균자책점 5.39다.

마이너리그에선 통산 44승 44패 평균자책점 3.83을 남겼다.

차명석 LG 단장은 "플럿코는 메이저리그에서 선발 경험이 풍부한 투수"라며 "커맨드가 좋아 제구가 안정적이고 다양한 구종의 변화구를 구사하는 능력이 뛰어나다. 내년 시즌 좋은 활약을 기대한다"고 했다.

플럿코는 구단을 통해 "KBO리그 명문 구단인 LG 트윈스 일원이 돼 매우 자랑스럽고 기쁘다"며 "내년 시즌 잠실 야구장에서 팬 여러분을 만나는 것이 너무 기대되고 또한 팀의 우승에 일조하고 싶다"고 각오를 보였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