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문화재청, 디지털 문화유산 데이터 100만건 구축·개방

송고시간2021-12-13 09:56

댓글
경복궁 광화문 데이터
경복궁 광화문 데이터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박상현 기자 = 문화재청은 각종 디지털 문화유산 데이터 약 100만 건을 구축해 순차적으로 개방한다고 13일 밝혔다.

우선 내년까지 한양도성 역사와 문화를 가상공간에 복원하는 '한양도성 타임머신' 사업을 통해 마련한 인문학 융합연구 데이터 18만 건과 삼차원 복원·재현 데이터 2천300여 건, 개인과 개별 기관이 소장한 문화재 사진·도면·영상·문서 60만 건을 확보한다.

이어 2025년까지 '문화유산 원형 기록 통합 데이터베이스(DB)'에 국가지정문화재와 국가등록문화재 4천여 건을 정밀 디지털 기술로 기록한 삼차원 자료 20만 건을 구축한다.

문화재청은 디지털 문화유산 데이터가 게임·영화·웹툰 등에 활용될 수 있도록 자료 발굴 작업을 지속하고, 별도의 온라인 플랫폼을 운영할 방침이다.

문화재청은 디지털 문화유산 개발과 보급 활성화 정책을 추진하기 위해 지난달 전담 조직인 '디지털문화유산팀'을 창설했다.

문화재청 관계자는 "디지털 문화유산 수집과 이용 활성화에 관한 내용을 담은 문화재보호법 개정안을 만들고, 세종시 국립박물관단지에 들어설 국립디지털문화유산센터 건립도 본격적으로 추진할 것"이라고 말했다.

문화유산 디지털 데이터
문화유산 디지털 데이터

[문화재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sh5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