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DB손보, 가계대출 총량 목표 초과 '경영유의' 제재

송고시간2021-12-17 14:32

댓글
 DB손해보험
DB손해보험

[DB손해보험 제공]

(서울=연합뉴스) 하채림 기자 = DB손해보험[005830]이 금융당국과 협의한 총량 관리 목표를 초과하고도 가계대출을 늘리다가 제재를 받았다.

금융감독원은 이달 9일 DB손해보험에 경영유의 제재를 통보하고, 가계대출에 대한 리스크 관리를 강화하라고 주문했다고 17일 밝혔다.

DB손해보험은 타사들과 마찬가지로 올해 가계대출 총량 증가율을 4% 초반대로 관리키로 당국과 협의했다.

그러나 올해 6월 말 잔액(4조9천919억원)이 작년 말보다 4.8% 증가하는 등 총량 관리 목표치를 일찌감치 초과했고 이후에도 계속 늘었다.

'기타대출'만 해도 9월 말 기준으로 목표치를 수천억원 초과했다.

DB손해보험은 가계대출 잔액이 지나치게 불어나자 뒤늦게 지난 9월 초에 가계대출(신용대출)을 연말까지 전면 중단했다.

금감원은 DB손해보험의 가계대출 리스크 관리에 대해 가계대출 관리계획 이행 현황을 전사적으로 통제할 수 있는 컨트롤 타워가 없다고 지적했다.

또한, 가계대출 관리 목표 및 소진율에 관한 사항을 회의자료에 명시하지 않는 등 보고 내용도 미흡한 것으로 드러났다.

기타대출에 대해 세부 항목별로 관리목표를 수립하지 않았고, 대출 총량 목표를 초과한 뒤 대출 중단과 같은 사후 대책만 있고 사전 대응 방안은 없는 등 가계대출 관리체계가 미흡한 점을 지적받았다.

tre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