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염기훈, 수원과 1년 계약 연장…"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송고시간2021-12-22 10:30

댓글
염기훈, 수원 삼성과 계약 연장
염기훈, 수원 삼성과 계약 연장

[수원 삼성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장보인 기자 = 프로축구 K리그1 수원 삼성의 '맏형' 염기훈(38)이 2022시즌에도 팀과 동행을 이어간다.

수원 구단은 22일 "염기훈과 2022년 12월 31일까지 1년간 계약을 연장하기로 최종 합의했다"고 밝혔다.

2010년부터 수원에서 뛴 염기훈은 2021시즌 정규리그 27경기에서 1골을 넣었다.

이 중 26경기에 교체로 출전하는 등 출전 시간은 과거에 비해 크게 줄었지만, 그는 꾸준히 새로운 기록을 써 내려갔다.

염기훈은 올 시즌 K리그 통산 400경기 출장 기록을 세웠고, 수원 소속 통산 최다 출전 1위(392경기), 대한축구협회(FA)컵 역대 최다 출전 1위(43경기)에 올랐다.

올해까지 K리그에서 77골 110도움을 작성한 염기훈은 다음 시즌 K리그 최초 80(골)-80(도움) 클럽 가입에 도전한다.

더불어 K리그 프리킥 최다 득점 공동 1위(17골)인 그는 프리킥으로 한 골을 더 넣으면 에닝요를 누르고 단독 1위로 올라서게 된다.

염기훈은 "마흔 살까지 선수 생활을 하고 싶다는 꿈을 이뤘다"면서 "내년에는 마지막이라는 각오로 온 힘을 다해 팀에 보탬이 되겠다"는 다짐을 전했다.

그는 내년 1월 3일부터 제주에서 진행되는 전지 훈련에 합류한다.

boi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