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운전하면서 엽탄 빼려다'…제주 시내 한복판서 엽총 오발사고

송고시간2021-12-28 14:39

댓글
제주 서부경찰서
제주 서부경찰서

[연합뉴스TV 캡처]

(제주=연합뉴스) 백나용 기자 = 제주 시내 한복판에서 오발 사고를 낸 60대 남성이 입건됐다.

제주 서부경찰서는 수렵인 안전수칙을 지키지 않은 혐의(총포·도검·화약류 안전관리법 위반)로 60대 수렵인 A씨를 입건해 조사하고 있다고 28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8일 낮 12시 30분께 제주시 노형동 월산정수장 입구교차로에 신호대기로 정차 중이던 자신의 승용차 안에서 수렵인 준수사항을 지키지 않아 오발 사고를 낸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 결과 A씨는 경찰 지구대에 엽총을 반납하기 위해 엽탄을 빼려다 총을 놓쳤으며, 총이 바닥으로 떨어지면서 운전석 창문을 향해 엽탄이 발사됐다.

엽탄이 뚫고 지나간 A씨 차 운전석 창문은 산산조각이 났지만, 다행히 이 사고로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경찰 관계자는 "법에 따라 총기 소지 허가를 받은 자는 운반 시 그 총기를 총집에 넣거나 포장해야 하고, 실탄이나 공포탄을 장전해서는 안된다"며 "A씨는 충남지역에서 수렵 면허를 취득해 이 사건은 관할서에서 처리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냥 총기 오발사고(PG)
사냥 총기 오발사고(PG)

[제작 이태호] 일러스트

dragon.m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