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인천항 '스마트 오토밸리' 본궤도…우선협상대상자 선정

송고시간2021-12-28 16:14

댓글
스마트 오토밸리 조감도
스마트 오토밸리 조감도

[인천항만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인천=연합뉴스) 홍현기 기자 = 국내 최대 중고차 수출항인 인천항 일대에 첨단 중고차 수출단지를 조성하는 '스마트 오토밸리' 사업의 우선협상 대상자로 가칭 한국중고차수출서비스 컨소시엄이 선정됐다.

인천항만공사(IPA)는 28일 스마트 오토밸리 운영사업자 공모에 참여한 3개 컨소시엄을 대상으로 평가를 진행해 이같이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 컨소시엄에는 지에이건설·주성씨앤에어·올로케이션·아이아이씨엠 등 4개 업체가 참여했다.

컨소시엄이 제출한 사업계획서에는 총 3천516억원을 투입해 스마트 오토밸리를 조성하고 선진화된 중고자동차 수출단지 운영시스템을 구축하는 내용이 담겼다. 2035년까지 연간 100만대 규모의 중고자동차를 수출하겠다는 목표도 제시했다.

IPA는 앞으로 한국중고차수출서비스 컨소시엄과 협상을 진행해 사업추진 계약을 할 계획이다. 관련 인허가와 임대차 계약 등을 거쳐 2023년 상반기 착공한다는 목표다.

김종길 IPA 운영부문 부사장은 "스마트 오토밸리에 시민들이 즐길 수 있는 문화·관광 콘텐츠를 확보해 인천의 새로운 랜드마크 시설로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hong@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