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내년 공공용주파수 4.18㎓폭 공급…한국형GPS·해경작전 활용

송고시간2021-12-29 12:00

댓글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과학기술정보통신부(과기정통부)는 29일 공공용 주파수 정책협의회에서 내년 공공용 주파수로 4.18㎓폭을 공급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과기정통부는 전파법에 따라 매년 군과 중앙행정기관, 공공기관 등의 주파수 수요를 사전에 받아 공공용 주파수 수급계획을 마련하고 있다.

이번에 제출된 수요 67건에 대한 평가 결과 44건(적정 9건, 조건부 적정 35건)에 대해 4.18㎓폭(기관 간 중복 포함)을 공급하기로 했다.

내년에 공급되는 주파수는 한국전력공사의 이음 5G(5G 특화망), GPS를 보완하기 위한 한국형 위성항법시스템(KPS) 개발, 해양경찰청의 작전수행을 위한 해상음성통신, 스마트 국방을 위한 무기체계 고도화 및 무인화 체계 운용 등에 활용될 예정이다.

최우혁 과기정통부 전파정책국장은 "공공용 주파수는 국민 편의와 안전에 직결된 스마트 사회의 핵심 자원"이라며 "정확한 수요 예측과 종합적 검토를 통해 공공용 주파수가 적기에 공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과학기술정보통신부 제공]

jos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