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홍콩 입장신문 폐간에 "관심 갖고 지켜봐…자유 보장받길"

송고시간2021-12-30 15:15

댓글
경찰에 연행되는 홍콩 민주 진영 '입장신문' 편집국장 대행
경찰에 연행되는 홍콩 민주 진영 '입장신문' 편집국장 대행

(홍콩 로이터=연합뉴스) 29일 홍콩에서 국가안전처 소속 경찰이 민주 진영 온라인 매체 입장신문(立場新聞)의 패트릭 람 편집국장 대행을 체포해 연행하고 있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김경윤 기자 = 정부는 홍콩 민주진영 온라인 매체인 입장신문(立場新聞) 폐간과 관련해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는 원론적인 입장을 밝혔다.

최영삼 외교부 대변인은 30일 정례브리핑에서 입장신문 폐간에 대한 정부 입장을 묻자 "홍콩은 우리와 밀접한 인적·경제적 관계를 갖고 있는 지역"이라며 "말씀해주신 상황을 포함한 제반 관련 동향에 대해 항상 관심을 갖고 지켜보고 있다"고 말했다.

그러면서 "정부는 홍콩이 일국양제 하에 고도의 자치를 향유하는 가운데 주민의 기본적 권리와 자유를 보장받으면서 안전과 발전을 지속해나가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이는 외교부가 홍콩 관련 사안에 대한 질문에 항상 내놓는 답변이다.

입장신문은 지난 29일 홍콩 경찰이 자사를 압수 수색하고 편집국장 대행 등 전·현직 임원 여러 명을 체포하자 소셜미디어(SNS)를 통해 폐간을 발표했다.

이 매체는 2014년 홍콩 '우산혁명' 이후 창간했으며, 2019년 반정부 시위 당시 적극적인 온라인 생중계로 경찰의 시위대 탄압을 전달해 관심을 끌었다.

홍콩에서 민주 진영 매체가 폐간한 것은 빈과일보에 이어 두 번째다.

heev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