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프로야구 LG, 2022년 코치진 구성 완료…이종범 2군 감독

송고시간2021-12-31 10:17

댓글
아버지가 아들에게
아버지가 아들에게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10일 강남구 코엑스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골든글러브 시상식. 외야수 부문 수상을 한 키움 이정후(오른쪽)가 아버지인 이종범 LG 코치에게 트로피를 받고 있다. 2021.12.10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프로야구 LG 트윈스가 2022년 코치진 구성을 완료했다.

오프시즌에 영입한 NC 다이노스 출신 이호준, 모창민 코치가 1군 타격을 맡고, 이종범 퓨처스 타격 코치가 2군을 총괄하는 퓨처스 감독으로 승격했다.

또 조인성 배터리 코치가 퓨처스팀에서 1군으로 올라왔고, 올 시즌을 끝으로 은퇴한 이성우가 지도자로 변신해 퓨처스 배터리 코치로 후배들을 지도한다.

◇ 프로야구 LG 트윈스 2022년 코치진

보직 1군 퓨처스 잔류군
감독 류지현 이종범 김정민(총괄)
수석 황병일
수석 트레이너 김용일
타격 이호준·모창민 이병규 임훈
투수 경헌호·김광삼 김경태·장진용 신재웅
수비 김우석 윤진호 양원혁
작전 김민호 박용근
주루·외야수비 김호 양영동
배터리 조인성 이성우
컨디셔닝 박종곤·안영태
이권엽·고정환
유현원·최재훈
스티브 홍
윤요섭·김종욱
(재활)

cany99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