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OPEC+ "오미크론 석유시장 영향, 가볍고 단기적일 것"

송고시간2022-01-03 11:50

댓글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석유수출국기구(OPEC)와 러시아 등 비(非)OPEC 주요 산유국들의 협의체인 'OPEC 플러스'(OPEC+)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변이 오미크론이 석유 시장에 미치는 영향은 가볍고 일시적일 것으로 평가했다고 로이터통신이 2일(현지시간) 보도했다.

통신이 입수한 산유국 공동기술위원회 보고서에 따르면 OPEC+는 전 세계가 코로나19 및 관련 문제를 더 잘 대처할 채비를 갖추고 있어 오미크론 변이의 영향은 가볍고 단기적일 것으로 예상했다.

보고서는 또한 선진국과 신흥국의 경제 전망이 모두 안정적이라고 덧붙였다.

보고서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의 상업용 석유 재고가 올해 1∼3분기에는 2015∼2019년 평균을 밑돌지만 4분기에는 평균보다 2천400만배럴 많을 것이라는 전제를 기본 시나리오로 삼았다.

또한 올 상반기에 전략비축유가 4천만배럴 방출되지만 3분기에는 1천330만배럴이 미국의 전략비축유로 회수될 것으로 가정했다.

OPEC 회원국들은 3일(한국시간) 오후 9시에 모여 모하메드 바르킨도 사무총장의 후임 인사 선임을 논의할 예정이다.

이어 4일엔 OPEC+ 회의를 열어 2월 증산 방침을 결정한다.

석유수출국기구(OPEC) 로고
석유수출국기구(OPEC) 로고

[촬영 임은진]

pseudoj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