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민주당 복당 신청 전북정치인 10여명 "이재명 후보 승리에 앞장"

송고시간2022-01-04 11:47

댓글

임정엽 전 완주군수 등 기자회견 참여, "화학적 결합 쉽지 않아"

더불어민주당 복당 기자회견
더불어민주당 복당 기자회견

[연합뉴스 자료사진]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더불어민주당을 탈당했던 임정엽 전 완주군수 등 정치인 10여 명이 4일 복당 회견을 통해 "이재명 대선 후보의 승리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임 전 군수 등은 이날 전북도의회에서 연 기자회견에서 "이 후보의 대통합 철학이 민주개혁 진영의 대통합으로 이어지고 있다"면서 "3월 9일 대선에서 이 후보의 승리를 반드시 이뤄내겠다"고 각오를 다졌다.

이들은 "민주개혁 진영이 한때 분당 사태로 인해 우여곡절을 겪었지만, 김대중 전 대통령에 뿌리를 두고 있기 때문에 복당은 필연적"이라며 "이는 강물이 크게 하나로 모이는 이치와 같다"고 복당 소회를 밝혔다.

김관영 민주당 선대위 국민통합위원회 위원장은 "대선 승리를 통해 대전환시대 공정 성장을 이뤄내고 낙후된 전북도를 획기적으로 발전시키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강조했다.

회견에는 임정엽 전 완주군수, 박용근 현 전북도의원, 조형철·박재완·조계철·이학수·김종담·이성일 전 도의원, 고상진 민생당 전북도당 위원장 등이 참여했다.

정헌율 익산시장도 조만간 복당할 예정이다.

전북 정치권에서는 이들이 복당하더라도 대선 이후 화학적 결합이 쉽지 않을 것이라는 목소리가 작지 않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