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부산행 KTX-산천 탈선으로 열차 운행 최장 2시간 40분 지연

송고시간2022-01-05 17:27

댓글

대전∼동대구 일반선 우회에 1시간 이상 지연…9개 열차 운행 취소

경부고속철도 각 역서 고객들 큰 불편…일부 고객 "출장 포기했다"

탈선 사고로 열차 지연 운행
탈선 사고로 열차 지연 운행

(서울=연합뉴스) 임헌정 기자 = 부산행 KTX-산천 열차가 영동터널 부근에서 탈선하는 사고가 난 5일 오후 서울역에서 시민들이 열차표를 구매하고 있다. 2022.1.5 kane@yna.co.kr

(대전=연합뉴스) 유의주 기자 = 5일 부산행 KTX-산천 열차 탈선사고로 경부고속철도 상·하행선 전 구간에서 열차 운행이 최장 2시간 40분가량 지연되면서 서울역과 대전역 등 각 역에서 큰 혼잡이 빚어졌다.

승객들은 대합실에서 열차를 하염없이 기다릴 수밖에 없었고, 일부 고객들은 다른 교통수단을 이용해야 하는 등 불편을 겪었다.

대전의 한 회사원은 "출장차 서울로 가려고 나서 대전역에서 KTX를 두 시간 동안 기다렸지만, 열차는 오지 않았다"며 "결국 출장을 포기하고 돌아왔다"고 말했다.

한국철도(코레일)는 사고 직후 대전∼동대구 구간을 고속선이 아닌 일반선으로 우회하도록 조처했다.

이에 따라 대전∼동대구 구간 운행 시간은 1시간 이상 지연될 수밖에 없었다.

복잡한 선로 사정 탓에 일부 열차는 운행을 취소했다.

오후 2시 40분 용산역을 출발해 여수엑스포역으로 가는 KTX 583 열차를 포함해 모두 9개 열차가 운행하지 않았다.

이날 오후 운행이 중단된 KTX 열차는 2시 30분 서울역 출발 부산행 열차, 6시 15분 서울역 출발 부산행 열차, 6시 43분 부산역 출발 서울행 열차, 7시 5분 부산역 출발 행신행 열차, 7시 37분 서울역 출발 부산행 열차, 9시 서울역 출발 부산행 열차, 9시 부산역 출발 행신행 열차, 9시 43분 부산역 출발 서울행 열차 등이다.

사고 열차에 탑승하고 있던 승객들도 당초 예정 시간보다 2시간 10분가량 늦게 도착한 것으로 파악됐다.

코레일은 지연된 열차 승객에게는 지연된 시간에 따라 보상금을 지급하고, 운행이 취소된 열차에 대해서는 요금을 전액 환불해주고 있다.

코레일 관계자는 "열차 이용에 불편을 드린 점 깊이 사과드린다"며 "내일 첫차부터는 열차 운행을 정상화하기 위해 복구작업을 서두르고 있다"고 말했다.

이날 낮 12시 58분께 KTX-산천 제23 열차가 영동역∼김천구미역 사이 영동터널을 지난 뒤 객차 10량 중 1량(4호차)이 궤도를 이탈하면서 승객 7명이 다쳤다.

yej@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