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종로구 호텔 화재 1시간만에 진화…방화혐의 10대 체포(종합)

송고시간2022-01-05 20:34

댓글
서울 종로경찰서
서울 종로경찰서

[연합뉴스TV 제공]

(서울=연합뉴스) 임성호 기자 = 5일 저녁 서울 종로구 수송동 한 호텔에서 불이 나 1시간여 만에 꺼졌다. 경찰은 방화 혐의로 호텔 투숙객인 10대 A양을 체포했다.

경찰 등에 따르면 이날 오후 6시 31분께 이 호텔 9층 객실에서 화재가 발생해 오후 7시 38분께 완전히 진화됐다. 이 불로 건물 관계자인 30대 남성 1명이 연기를 흡입해 병원에 옮겨졌고, 투숙객 등 22명이 대피했다.

연합뉴스 취재를 종합하면 경찰은 이번 화재가 A양이 자신이 있던 방 안의 침대 매트리스에 불을 붙이면서 시작된 것으로 보고 있다.

A양은 다른 일행 3명과 방 2개에 나눠 이 호텔에 투숙했고, 방화 당시에는 홀로 있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다행히 옆방에 머물던 일행이 불이 난 것을 보고 자체 진화에 나서 불이 다른 방으로 번지지는 않았다.

서울 종로경찰서는 A양을 현주건조물 방화 혐의로 현행범 체포해 정확한 범행 경위와 동기를 파악하고 있다.

종로구 호텔 화재
종로구 호텔 화재

[독자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h@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