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금융위원장·금감원장 회동…"가계부채 대응 최우선" 한목소리

송고시간2022-01-06 10:57

댓글

자영업자 부채 급증·비은행권 리스크도 공동 대응

금융위원장과 금감원장
금융위원장과 금감원장

(서울=연합뉴스) 한상균 기자 = 6일 오전 여의도 금융감독원에서 회동을 마친 정은보 금감원장(왼쪽)과 고승범 금융위원장이 인사하고 있다. 2022.1.6 xyz@yna.co.kr

(서울=연합뉴스) 심재훈 기자 = 금융당국 수장들인 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정은보 금융감독원장이 6일 가계 부채 위험 대응 등을 최우선 과제로 삼겠다며 한목소리를 냈다.

고 위원장과 정 원장은 이날 금감원에서 열린 신년 회동에서 최근 코로나19 확산, 글로벌 금융정책 정상화 기조, 국내외 금융 불균형 누적 등 금융 현안에 대한 인식을 공유했다.

이들 수장은 가계 부채 위험, 자영업자 부채 급증, 비은행권 리스크 등 잠재적 위험 요인에 대한 선제적 대처를 올해 금융위와 금감원의 최우선 과제로 삼기로 의견을 모았다.

이를 위해 긴밀한 소통을 바탕으로 일관성 있는 리스크 관리 강화 기조를 이어나가기로 약속했다.

고 위원장은 회동에서 "금감원의 인력이 적재적소에 보강 배치돼 최근 금융의 디지털전환 등 주요 현안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금융 취약계층 보호에 전력할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이에 대해 정 원장은 인력과 조직 보강을 계기로 금감원의 감독역량을 확충해 나가겠다고 화답했다.

정 원장은 "법과 원칙에 기반해 사전적·사후적 감독의 균형을 도모하면서 사전 예방적 소비자 보호에 중점을 두고 시장과 적극적으로 소통하겠다"고 말했다.

이들 수장은 이날 회동에서 올해에도 금융정책 수립 및 집행 과정에서의 공조와 협업체계를 강화하겠다고 재확인했다.

금융 불균형 완화를 통해 금융안정을 유지하고 디지털 확산을 비롯한 금융산업 여건 변화 등을 혁신의 기회로 적극적으로 활용하자고 의견을 같이했다.

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정은보 금감원장
고승범 금융위원장과 정은보 금감원장

[연합뉴스 자료 사진] 2021.8.6 pdj6635@yna.co.kr

president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