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국 연구진 "감기에 걸려도 코로나19 면역 생길 수도"

송고시간2022-01-11 01:21

댓글
영국 런던의 한 병원
영국 런던의 한 병원

[EPA=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런던=연합뉴스) 최윤정 특파원 = 감기에 걸려도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에 대해 면역력이 생길 수 있다는 연구 결과가 나왔다.

영국 임피리얼칼리지런던대 연구진은 학술지 네이처 커뮤니케이션스에 게재된 논문에서 감기에 걸려서 면역기억이 생기면 코로나19에도 덜 걸리는 것 같다고 밝혔다고 BBC 등이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연구진은 2020년 9월 백신 미접종자이면서 동거인이 갓 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52명을 대상으로 코로나19 감염 여부와 기존 감기로 생긴 면역세포인 T세포 수준을 조사했다.

조사 결과 절반은 코로나19에 감염됐고 절반은 그렇지 않았는데, 코로나19에 걸리지 않은 이들 중 3분의 1은 혈액에 특정 기억 T세포 수준이 높았다.

이 T세포는 감기와 같이 다른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으로 생겼을 가능성이 높다.

전문가들은 그러나 감기에 걸렸다고 해서 모두 자동으로 코로나19에 면역이 생긴다고 생각하면 중대한 실수가 될 것이라고 지적했다. 감기 중 코로나바이러스에 의한 경우는 10∼15%뿐이기 때문이다.

연구진은 감기로 인한 면역력 외에 환기나 동거인의 감염력 등도 변수가 될 수 있다고 말했다.

이들은 "왜 어떤 사람들은 코로나19 바이러스에 노출돼도 감염이 안되는지 궁금했다"며 "이번 발견이 더 오래 지속되면서 새로운 변이에 대해서도 면역을 형성하는 백신 생산에 청사진을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merciel@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