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프로축구 제주, 트레이드로 김동준 등 영입…김영욱 등은 대전행

송고시간2022-01-11 08:46

댓글

김동준·이지솔 ↔ 권한진·김영욱·이창근 2대3 선수 맞교환

제주로 이적한 이지솔(왼쪽)과 김동준
제주로 이적한 이지솔(왼쪽)과 김동준

[제주 유나이티드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김동찬 기자 = 프로축구 제주 유나이티드와 대전 하나시티즌이 선수 트레이드에 합의했다고 11일 발표했다.

제주에서 뛰던 권한진(34), 김영욱(31), 이창근(29)이 대전으로 이적하고, 대전 소속이던 김동준(28)과 이지솔(23)이 제주로 트레이드됐다.

제주 유니폼을 입는 골키퍼 김동준은 2013년 20세 이하 월드컵, 2016년 리우데자네이루 올림픽 국가대표 출신으로 이번 트레이드로 남기일 감독과 다시 만나게 됐다.

김동준은 성남FC에서 뛰던 2017년부터 2019년까지 남기일 감독의 지도를 받았다.

수비수 이지솔은 2019년 20세 이하 월드컵 준우승 멤버로 당시 세네갈과 8강전에서 헤딩 동점 골을 터뜨리기도 했다.

대전으로 이적하는 이창근, 권한진, 김영욱.
대전으로 이적하는 이창근, 권한진, 김영욱.

[대전 하나시티즌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대전으로 옮기는 권한진은 2011년 일본 J리그에서 프로 데뷔전을 치렀으며 2016년 제주로 이적한 선수다. 이후 6시즌에 154경기에 출전한 베테랑 중앙 수비수다.

미드필더 김영욱은 2014년 인천 아시안게임 금메달리스트로 2020년 K리그2 어시스트 부문 1위에 올랐으며 K리그 통산 286경기에서 22골, 30도움을 기록했다.

2020년 국가대표에 뽑혔던 골키퍼 이창근은 지난해 6월 군 복무를 마치고 제주에 복귀했고, 이번에 대전에서 새롭게 출발하게 됐다.

emailid@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