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비트코인, 하락세…한때 5천만원선 붕괴

송고시간2022-01-11 10:08

댓글
비트코인
비트코인

(서울=연합뉴스) 김주성 기자 = 지난 10일 서울 빗썸 강남센터에서 가상화폐 실시간 거래가격 게시판이 거울에 비치고 있다. 2022.1.10 utzza@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유아 기자 = 국내 가상화폐 시장에서 비트코인 가격이 한때 5천만원선을 내어주는 등 하락세를 이어가고 있다.

11일 오전 9시 50분 국내 가상화폐 거래소 업비트에서 1비트코인은 5천106만8천원으로 24시간 전보다 약 0.9% 내렸다.

같은 시간 빗썸에서도 비트코인은 비슷한 폭으로 내린 5천102만6천원에 거래되고 있다.

비트코인은 전날 오후 11시부터 4천889만7천원(업비트 기준)까지 떨어지며, 지난해 8월 6일(4천625만원) 이후 5개월여(159일)만의 최저 수준을 나타냈다.

이런 하락세는 이날 오전 1시가 돼서야 소폭 진정됐고 이후 비트코인은 다시 5천만원대로 올라섰다.

미국에서도 비트코인은 4만달러선이 붕괴하며 한때 3만9천550달러선까지 내려갔다.

국내 시가총액 규모 2위인 이더리움 역시 한때 360만원까지 내려갔다가 현재는 370만원대 후반에서 움직이고 있다.

비트코인과 이더리움은 지난해 11월 초 최고가를 기록한 뒤 차익 실현 등으로 하락하다가, 오미크론 변이 확산에 미국 연방준비제도(Fed·연준)의 조기 긴축 예고까지 겹치며 반등 기회를 잡지 못하고 있다.

kua@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