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골드만삭스, 오미크론 확산 중국 성장률 전망치 4.3%로 낮춰

송고시간2022-01-12 15:40

댓글

(서울=연합뉴스) 구정모 기자 = 골드만삭스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변이인 오미크론의 확산 억제에 어려움을 겪는 중국의 올해 경제성장률 전망치를 종전 4.8%에서 4.3%로 0.5%포인트 낮췄다고 블룸버그통신이 11일(현지시간) 보도했다.

이에 따르면 골드만삭스는 이날 보고서에서 코로나19 관련 봉쇄조치로 인해 중국의 성장률 전망치를 이같이 조정한다고 밝혔다.

골드만삭스는 봉쇄조치가 중국 성장률을 0.9%포인트 낮추는 효과가 있으나, 통화·재정완화 정책으로 봉쇄조치에 따른 영향이 일부 상쇄될 것이라고 설명했다.

또 오미크론 변이 확산과 중국의 '제로 코로나' 정책에 따른 봉쇄조치가 미칠 부정적 영향은 올 1분기에 두드러질 것으로 전망했다.

이어 코로나19 백신 부스터샷 접종이 더 확산하고 오미크론 변이가 좀 더 통제된다면 2분기부터 경기가 반등할 것으로 예상했다.

골드만삭스의 올해 성장률 전망치는 블룸버그가 집계한 시장 이코노미스트들의 전망 평균치(5.2%)를 밑돈다.

골드만삭스는 중국이 1분기 중 은행 지급준비율을 0.5%포인트 내려야 할 것으로 봤다.

또 상반기에는 기준금리 성격인 1년 만기 대출우대금리(LPR)를 0.1%포인트 인하할 것으로 예상했다.

앞서 지난 9일 모건스탠리도 중국에서 오미크론 변이가 더 확산하고 더 많은 지역에서 봉쇄령이 내려지면 성장률 전망치를 내릴 수 있다고 밝혔다.

예컨대 중국의 1분기 성장률 전망치가 기존 4.9%에서 0.6∼0.7%포인트 하향될 여지가 있다고 모건스탠리는 덧붙였다.

시민 1천500만명 코로나 전수검사 들어간 중국 톈진
시민 1천500만명 코로나 전수검사 들어간 중국 톈진

(톈진 EPA=연합뉴스) 중국이 내달 4일 개막하는 베이징올림픽을 앞두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으로 비상인 가운데 9일 수도 베이징의 관문인 톈진에서 시민들이 코로나19 검사를 받기 위해 줄지어 서 있다. 중국 방역 당국은 톈진시의 코로나19 확진자 일부가 전염성이 강한 오미크론 변이에 감염된 것으로 확인되자 1천500만명을 넘는 주민을 상대로 한 코로나19 전수검사와 함께 베이징으로 통하는 길목을 사실상 차단하는 등 강력한 방역 정책을 가동하고 나섰다. 2022.1.10 leekm@yna.co.kr

pseudoj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