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WHO "백신 미접종자, 오미크론 변이에 특히 위험"

송고시간2022-01-13 02:42

댓글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

[신화 연합뉴스 자료사진. 재판매 및 DB 금지]

(로마=연합뉴스) 전성훈 특파원 = 세계보건기구(WHO)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오미크론 변이에 대항한 백신 접종의 중요성을 다시 한번 강조했다.

AFP 통신에 따르면 테드로스 아드하놈 게브레예수스 WHO 사무총장은 12일(현지시간) 언론 브리핑에서 "오미크론 변이의 증상이 델타 변이보다 덜 심각하다고는 하나 여전히 위험한 바이러스"라며 "특히 백신을 맞지 않은 이들에게 그렇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전 세계적으로 바이러스 감염에 따른 병원 입원 환자의 절대다수가 백신 미접종자라면서 백신 접종이 사망과 중증을 막는 데 효과적이라는 기존 입장을 재확인했다.

테드로스 사무총장은 부국과 빈국 간 백신 접종률 간극이 점점 벌어지고 있다는 점도 재차 지적했다.

그는 특히 "아프리카의 경우 85% 이상이 아직 백신 1차 접종도 하지 못했다"며 "이 간극을 메우지 못하면 팬데믹 급성 단계를 종식할 수 없다"고 경고했다.

WHO는 애초 작년 9월까지 전 세계 모든 국가에서 전체 인구 대비 10% 접종률을 달성하고 작년 말까지 40%, 올해 중순에는 이를 70%까지 단계적으로 끌어올린다는 계획이었다.

하지만 현재 기준으로 90여 개국이 아직 접종률 40% 목표를 달성하지 못했으며 이 가운데 36개국은 10% 선도 넘지 못했다고 테드로스 사무총장은 전했다.

luch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