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KCM, 9살 연하 비연예인과 결혼…최근 혼인신고 마쳐

송고시간2022-01-13 09:08

댓글
가수 KCM
가수 KCM

[이미지나인컴즈 제공]

(서울=연합뉴스) 김예나 기자 = 가수 KCM(본명 강창모)이 9세 연하 연인과 결혼했다.

소속사 이미지나인컴즈는 13일 "KCM이 평생을 함께할 사람을 만나 결혼했다"며 "최근 양가 가족들만 모인 자리에서 축복 속에 언약식을 했으며 혼인신고까지 마쳤다"고 밝혔다.

상대는 9세 연하의 회사원이라고 소속사는 전했다.

소속사는 "KCM은 지난해 결혼을 결심하고 결혼식을 포함한 준비를 해왔으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불가피하게 예식이 여러 차례 연기되며 발표도 미뤄지게 됐다"고 양해를 구했다.

두 사람은 추후 상황을 보며 결혼식을 준비할 예정이다.

소속사는 "KCM 부부는 홀어머니를 모시기로 하고 경기도 김포에 세 식구가 함께할 보금자리를 마련했으며 3월 중 입주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현재로서는 일정을 확정하기 어려운 상황이지만 많은 분의 축하를 받고 한 분 한 분 대면해 고마운 마음을 전할 수 있는 결혼식 자리를 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고 덧붙였다.

KCM은 이날 팬카페에 직접 쓴 편지를 올려 "지난해 저의 남은 인생을 함께하고 싶은 한 친구와 평생을 함께하기로 약속했다"며 "팬분들께 가장 먼저 축하받고 싶다"고 전했다.

KCM은 섬세한 감성과 허스키한 목소리로 잘 알려진 가수다. 2004년 1집 앨범 '뷰티풀 마인드'로 정식 데뷔한 뒤 '흑백사진', '은영이에게', '버릇처럼 셋을 센다' 등 히트곡을 발표했다.

ye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