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1보] 평택항 이선호 사망사고 낸 업체 관리자들에 집행유예 선고

송고시간2022-01-13 14:21

댓글
아들 영정 앞에서 눈물 흘리는 이선호씨 부모
아들 영정 앞에서 눈물 흘리는 이선호씨 부모

(평택=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지난해 4월 평택항에서 일하다 사고로 숨진 20대 청년 노동자 고(故) 이선호 씨의 부모가 같은해 6월 19일 경기 평택시 안중백병원 장례식장에서 열린 이씨의 시민장(葬)에서 아들의 영정을 바라보며 눈물을 흘리고 있다.

goals@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