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의 여영국 "심상정 믿는다…더 단단한 걸음 위한 결단의 시간"

송고시간2022-01-13 17:27

댓글

당원들에 메시지…사퇴설·단일화설에 "언론 억측" 선 긋기

"심 후보, 어려움 헤쳐나갈 희망 메시지 틀림없이 가져올 것"

심상정 대선후보 사무실 나오는 여영국 대표
심상정 대선후보 사무실 나오는 여영국 대표

(서울=연합뉴스) 백승렬 기자 = 정의당 여영국 대표가 13일 국회 의원회관 심상정 대선후보 사무실을 나오며 취재진의 질문을 받고 있다. 심 후보는 일정을 중단하고 현재까지 자택에 머물고 있다고 전해지고 있다. 2022.1.13 [국회사진기자단] srbaek@yna.co.kr

(서울=연합뉴스) 고동욱 강민경 기자 = 정의당 여영국 대표는 13일 심상정 대선후보의 전면 일정 중단과 관련해 "후보의 잠시 멈춤에 언론은 많은 억측을 쏟아내고 있지만, 더 단단한 걸음을 내딛기 위한 결단의 시간"이라고 밝혔다.

여 대표는 이날 전체 당원들에게 보낸 메시지에서 이같이 밝힌 뒤 "선대위원장들의 사퇴 결의도 대선 승리를 위한 성찰과 의지의 표현"이라고 말했다.

심 후보의 일정 중단 및 연락 두절을 두고 후보 사퇴 혹은 단일화를 고민하는 것 아니냐는 관측에 반박한 것으로 해석된다.

여 대표는 "정권 교체와 시대 전환을 요청하는 시민들의 열망이 높다. 그럼 우리는 시민들의 절박한 마음에 간절하게 화답했느냐"며 "후보와 우리 당의 잠시 멈춤은 이 고민에 대한 답을 찾는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이어 "마지막 소임을 다하겠다는 심 후보를 저는 믿는다"며 "지금의 어려움을 헤쳐나갈 희망의 메시지를 틀림없이 가져올 것"이라고 밝혔다.

또 "대표단과 의원단도 흔들림 없이 자기 자리에서 역할을 다하자고 결의했다"며 "정의당이 무너지면 삶이 무너질 노동자 시민들에 대한 책임을 다하자고 약속했다"고 덧붙였다.

sncwoo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