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정부 "설 성수품 공급 135% 달성…배추·무 추가 가격상승 대응"

송고시간2022-01-14 10:31

댓글

가락동 도매시장서 물가차관회의…"소·돼지고기 도축수수료 지원"

물가관계차관회의 주재하는 이억원 차관
물가관계차관회의 주재하는 이억원 차관

(서울=연합뉴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14일 서울시농수산식품공사에서 열린 제2차 물가관계차관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2022.1.14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세종=연합뉴스) 이보배 기자 = 정부가 설 명절 전까지 주요 성수품의 가격 하락 유도에 총력을 기울이기로 했다.

정부는 14일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 도매시장에 있는 서울시 농수산식품공사에서 이억원 기획재정부 제1차관 주재로 물가관계차관회의를 열고 16대 설 성수품 가격동향 및 공급실적을 점검했다.

정부는 앞서 '설 민생안정대책'을 발표하고 지난 10일부터 16대 설 성수품을 역대 최고 수준인 20만4천t 공급하고 있다.

지난 12일 기준 정부 비축 및 계약물량 방출, 야간 도축 등을 통해 4만4천199t을 공급해 당초 공급계획 대비 누적 기준 135%의 달성률을 기록했다.

이 차관은 모두발언을 통해 "성수품 특별공급 기간에 닭고기, 계란, 밤·대추, 수산물, 쌀 등 다수 품목의 가격이 하향 안정될 것"이라고 밝혔다.

다만 "배추, 무는 재배면적 축소 등에 따라 가격 상승이 전망되는 만큼 비축 물량, 채소 가격 안정제 등을 활용해 추가 가격상승에 대응하겠다"며 "사과·배는 공급물량 확대를 통해 전년 대비 15% 낮은 가격 흐름이 지속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이 차관은 "소·돼지고기는 공급을 집중적으로 확대해 소비자들이 가격 인하를 체감하도록 하겠다"고 했다.

이를 위해 정부는 오는 17일부터 2주간 돼지 약 4만마리에 대해 한 마리당 최대 2만원의 상장·도축 수수료를 지원하고, 오는 24일부터 1주간 한우 암소 약 9천마리에 대해 마리당 15만원의 도축 수수료를 지원한다.

농수산물도매시장 현장 점검
농수산물도매시장 현장 점검

(서울=연합뉴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오른쪽 두 번째)이 14일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 도매시장을 방문해 상인과 대화하고 있다. 2022.1.14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계란의 경우 조류 인플루엔자(AI) 발생이 소강상태여서 가격이 안정적으로 유지될 것으로 전망했고, 수산물 중 가격이 상대적으로 높은 명태·고등어에 대해서는 정부 비축물량을 최대 30%까지 할인 방출한다는 계획이다.

정부는 '농축수산물·가공식품·외식 물가동향 및 대응방안'도 논의했다.

이 차관은 "농축수산물 물가는 공급여건 개선 및 지난해 기저영향 등을 고려할 때 점차 안정될 것으로 전망한다"면서도 "가공식품 및 외식 물가는 누적된 인상 요인이 잠재돼 있어 예의주시할 필요가 있다"고 말했다.

이에 정부는 소관 분야별 물가 점검체계 구축·강화를 위해 '관계부처 합동 설 물가점검 특별대응팀'(기재부), '농축산물 수급안정 대책반'(농식품부), '수산물 수급관리 민관협의체'를 운영하기로 했다.

한국농수산유통공사(aT)의 가격조사 대상 및 품목 수를 확대하고, 피자·치킨 등 외식분야 가격 동향도 신규로 조사해 다음 달부터 매주 지역별, 브랜드별, 메뉴별 가격변동 결과를 aT 홈페이지에 공개한다.

최근 가격이 오른 딸기, 꽃(화초)의 가격 동향을 면밀히 관리하고, 가공식품·외식 업계의 원재료비 부담 완화를 위해 가격 급등 원재료에 대한 할당관세 운용 및 식품 가공원료 매입자금 등을 계속 지원한다.

구조적인 물가안정 방안도 마련할 계획이다.

투명한 가격결정 체계 구축을 위해 이제 막 공판장을 개설한 계란의 경우 거래물량을 지속해서 확대하고, 원유는 용도별 가격이 차등 결정되는 구조로 개편한다.

생산자 중심으로 구성돼 제도 개선안이 통과되기 어려운 낙농진흥회의 경우 공공기관 지정요건에 해당하는지를 검토할 계획이다.

최근 공정거래위원회가 육계·아이스크림 업계의 담합을 적발해 제재를 추진한 것처럼 유사한 불공정거래행위가 발견되면 엄정 대처하고, 소관 부처의 업계 간담회에 공정위도 참여하도록 했다.

한편 이 차관은 회의를 마친 후 가락동 농수산물도매시장을 방문해 주요 농·축·수산물 가격·수급 동향을 점검했다.

시장 상인과 대화하는 이억원 차관
시장 상인과 대화하는 이억원 차관

(서울=연합뉴스) 이억원 기획재정부 차관이 14일 서울 가락동 농수산물 도매시장을 방문해 상인과 대화하고 있다. 2022.1.14 [기획재정부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photo@yna.co.kr

현장을 둘러본 이 차관은 설 전까지 배추, 소·돼지고기 등 주요 성수품 가격 하락을 유도하고, 한파·AI 확산 등 리스크요인이 상존하는 만큼 면밀한 모니터링과 상황 발생 시 즉시 대응을 당부했다.

boba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