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윤석열 "文정부 실상은 불공정·불평등·불의…심판하자"

송고시간2022-01-14 16:03

댓글

"경남, 국민의힘 키워준 어머니 같은 곳"

연설하는 윤석열 대선 후보
연설하는 윤석열 대선 후보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서 연설하고 있다. 2022.1.14 uwg806@yna.co.kr

(서울·창원=연합뉴스) 김동현 이동환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는 14일 "불의를 보고도 막지 못하면 그 대가는 혹독하다. 이번에 반드시 심판하자"고 말했다.

윤 후보는 이날 경남 창원에서 열린 경남 선거대책위원회 필승결의대회 연설에서 "지난 5년간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은 대한민국을 퇴보시키고 국민의 삶을 힘들게 했다"며 이같이 촉구했다.

그는 "국민이 부여한 권력을 제 것처럼 독점하고 남용하며 내로남불로 자기 편을 챙기기 위해 수단 방법을 가리지 않았다"며 "공정과 민생을 강조했지만, 실상은 불공정, 불평등, 불의한 모습으로 자기 편만 챙기는 참으로 못된 짓만 일삼았다"고 비판했다.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 인사하는 윤석열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 인사하는 윤석열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서 연설을 마친 뒤 인사하고 있다. 2022.1.14 uwg806@yna.co.kr

그러면서 "무엇보다 경남은 저희 국민의힘을 키워주신 어머니와 같은 곳"이라며 "위대한 대한민국,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은 이곳 경남에서 시작된다는 사실을 온 천하에 알려내자"고 말했다.

이어 "경남은 오늘날 자유민주주의 대한민국을 만든 성지와 같은 곳"이라며 "독재에 항거하며 민주화의 도화선이 됐고 경제 성장을 이끌며 대한민국을 경제 대국으로 탈바꿈시킨 곳"이라고 강조했다.

윤 후보는 1박 2일 일정으로 부산·울산·경남 표심을 구애하고 있다.

오전에는 1960년 3월 15일 이승만 정권의 부정선거에 맞서다 희생된 이들을 기리는 3·15민주묘지를 참배하고 방명록에 "3·15 영령들의 고귀한 희생을 기리며 자유민주주의 확실하게 지켜내겠다"고 적었다.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서 퍼포먼스 하는 윤석열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서 퍼포먼스 하는 윤석열

(창원=연합뉴스) 이정훈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14일 오후 경남 창원시 성산구 창원컨벤션센터에서 열린 경남 선대위 필승결의대회에서 '정권교체'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2.1.14 uwg806@yna.co.kr

bluekey@yna.co.kr

핫뉴스

전체보기

포토

전체보기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리빙톡

전체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