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광주 붕괴사고 현장 방문한 심상정 "마음 쓰여서 내려왔다"

송고시간2022-01-16 12:24

댓글

20여 분간 실종자 가족들 만나 위로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심상정 후보
취재진 질문에 답하는 심상정 후보

(광주=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광주 서구 신축아파트 붕괴사고 발생 엿새째인 16일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가 사고 현장을 찾아 실종자 가족들과 면담과 구조대 격려를 마친 뒤 취재진 질문에 답하고 있다. 2022.1.16 superdoo82@yna.co.kr

(광주=연합뉴스) 나보배 기자 = 정의당 심상정 대선 후보가 16일 광주 서구 신축 주상복합아파트 붕괴 현장을 찾아 실종자 가족들을 위로했다.

심 후보는 이날 오전 11시 20분께 예고 없이 사고 현장을 찾아 주변에 마련된 실종자 가족 천막 안에서 가족들을 만났다.

심 후보는 가족들과 만남이 끝난 뒤 취재진을 향해 "마음이 쓰여서 내려왔다"며 "참사가 났는데 그대로 있기가 죄송해 실종자 가족들을 뵈러 왔다"고 짤막하게 말했다.

'가족들에게 어떤 말을 건넸는가', '숙고하는 동안 무슨 생각을 했는가' 등 취재진의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았다.

심 후보는 "더 드릴 말씀은 없고 추후 기자회견을 통해 말하겠다"며 "그냥 (사고를 보고만) 있는 게 죄송해서 내려왔다"고 한 번 더 덧붙였다.

이후 사고수습통합대책본부 천막으로 간 심 대표는 취재진이 몰려들자 "다음에 인사드리겠다"며 짤막하게 눈인사를 한 뒤 현장을 떠났다.

지난 11일 오후 3시 46분께 광주 서구에 소재한 현대산업개발 시공 현장에서 붕괴 사고가 발생했다.

아파트 1개 동 23∼38층 외벽·내부 구조물 일부가 무너져 내려 공사 작업자 6명이 실종되고 1명은 다쳤다.

실종자 중 1명은 붕괴 나흘째인 지난 14일 오후 지하 1층에서 사망한 상태로 수습됐으며 남은 5명을 찾기 위한 수색이 진행 중이다.

warm@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