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배달플랫폼노조 출범…"적정 배달건수·수수료 등 제도화해야"

송고시간2022-01-18 14:23

댓글
배달플랫폼 노조 출범
배달플랫폼 노조 출범

(서울=연합뉴스) 신준희 기자 = 18일 세종문화회관 앞 계단에서 배달플랫폼노동조합 출범 기자회견이 열리고 있다. 2022.1.18 hama@yna.co.kr

(서울=연합뉴스) 조다운 기자 = 약 30만명에 달하는 배달플랫폼 노동자들의 노동조합이 출범한다.

전국서비스산업노동조합연맹 소속 배달플랫폼 노동자들은 18일 오전 세종문화회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배달플랫폼노조(준) 출범을 알렸다.

이들은 "음식 배달 시장은 최근 20조원 규모로 성장했고 종사자도 30만명 이상으로 늘어났다"면서 "하지만 배달종사자 보호조치는 미흡하다. 낮은 배달 수수료와 업체의 속도 경쟁, 소비자 독촉 등으로 안전사고는 매년 늘고 있다"고 주장했다.

그러면서 "배달플랫폼노조 출범은 개별 기업 단위로 조직됐던 노동자들이 하나의 전국조직으로 단결하게 됐다는 것을 뜻한다"며 "터무니없이 부족한 법·제도를 개선해 노동자들의 생명과 안전을 지킬 중요한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아울러 시간당 배달 건수의 제한·적절한 배달 수수료·기업의 상해보험 의무화 등을 골자로 하는 '안전배달제' 도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홍창의 배달플랫폼노조 위원장은 "4차 산업혁명으로 플랫폼 기업들이 주목받고 있지만, 이곳에서 일하는 노동자들은 노동법의 사각지대에 놓여 있었다"며 "배달료에 대한 사회적 인식도 부족하고 해야 할 일이 많다. 30만 플랫폼 노동자의 대표조직으로서 권익 실현을 위해 행동하겠다"고 말했다.

allluc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