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밤사이 향로봉 30.3㎝ 눈 펑펑…영동 오전까지 1∼3㎝ 더 내려

송고시간2022-01-20 06:37

댓글
눈 내리는 한계령 굽잇길
눈 내리는 한계령 굽잇길

(인제=연합뉴스) 19일 강원 인제군 한계령 구간에 눈이 내려 도로관리 당국이 제설 작업을 하고 있다. 2022.1.19 [인제군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jlee@yna.co.kr

(춘천=연합뉴스) 박영서 기자 = 밤사이 향로봉에 30.3㎝의 눈이 쌓이는 등 강원도 곳곳에 10㎝ 안팎의 눈이 소복이 쌓였다.

20일 강원지방기상청에 따르면 전날부터 이날 오전 4시까지 향로봉 30.3㎝, 미시령 16.4㎝, 설악산 12.8㎝, 삼척 12㎝, 동해 11.7㎝, 강릉 8㎝, 속초 청호 7.5㎝, 대관령 5.3㎝의 눈이 쌓였다.

영서 내륙에도 철원 외촌 9㎝, 화천 상서 7.9㎝, 홍천 화촌 3.7㎝, 춘천 2.7㎝의 적설량을 기록했다.

이날 영서는 대체로 맑고, 영동은 대체로 흐리겠다.

영동 남부는 동풍 영향으로 오전까지 1∼3㎝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오전 5시 현재 주요 지역의 기온은 춘천 -13.5도, 원주 -9.3도, 강릉 -3.5도, 동해 -2.0도, 평창 -14.7도, 태백 -8.8도 등이다.

낮 기온은 내륙 1∼4도, 산지 -3∼3도, 동해안 0∼3도로 예상된다.

기상청은 "눈이 내린 지역에서는 추위가 지속되면서 눈이 쌓여있거나 도로가 결빙되는 곳이 많아 차량 운행 시 교통안전과 보행자 안전사고에 주의해야 한다"라고 당부했다.

미세먼지는 영동에서 '좋음', 영서는 '보통' 수준을 보이겠다.

conanys@yna.co.kr

※ 이 기사는 엔씨소프트의 인공지능 기술인 자연어처리기술(NLP)과의 협업을 통해 제작되었습니다. 인공지능이 쓴 초고와 기상청 데이터 등을 토대로 취재 기자가 최종 기사를 완성했으며 데스킹을 거쳤습니다.

기사의 원 데이터인 기상청 기상예보는 웹사이트(https://www.weather.go.kr)에서도 확인할 수 있습니다.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