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개헌국민연대 "대선후보들, 개헌 공약 채택하고 신속 이행해야"

송고시간2022-01-20 13:44

댓글
개헌국민연대 "대선후보, 개헌 공약 채택하고 신속 이행해야"
개헌국민연대 "대선후보, 개헌 공약 채택하고 신속 이행해야"

(세종=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국민주권·지방분권·균형발전을 위한 개헌국민연대 회원들이 20일 세종시청 1층 행정수도 홍보전시관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 대선 후보는 국민주권·지방분권·균형발전을 위한 개헌을 공약으로 채택하고 신속히 이행하라"고 촉구하고 있다. 2022.1.20

(세종=연합뉴스) 이은파 기자 = 국민주권·지방분권·균형발전을 위한 개헌국민연대는 20일 세종시청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여야 대선 후보와 정치권은 국민이 바라는 국민주권·지방분권·균형발전을 위한 개헌을 공약으로 채택하라"고 촉구했다.

개헌국민연대는 "엊그제 민주당 이재명 대선후보가 대통령 4년 중임제 개헌 입장을 밝힌 것에 대해 국민의힘 윤석열, 국민의당 안철수 대선후보 등이 예민하게 반응하며 공방을 벌이고 있다"며 "대선후보와 정치권은 중앙의 권력구조 개편안에 대한 정쟁을 지양하고 국가의 미래를 위해 건설적인 대안을 제시해야 한다"고 밝혔다.

국민연대는 "1987년 헌법이 개정된 지 무려 35년 동안 정치권이 당리당략에 매몰돼 중앙의 권력구조 개편방안을 놓고 싸움만 하느라 단 한 줄도 고치지 못하고 있고, 이로 인해 상생의 정치는 고사하고 시대정신과 미래가치를 헌법에 담지 못해 국가발전과 국민통합을 가로막고 있다"고 지적했다.

박순영 지방분권세종회의 대표는 "대선후보와 정치권은 제왕적 대통령 권한을 국회 등으로 분산하는 중앙의 권력구조 개편안을 놓고 끝없는 정쟁으로 허송세월하지 말고 국민적 공감대가 형성돼 합의할 수 있는 국민주권, 지방분권, 균형발전을 위한 개헌부터 대선공약으로 채택해 대선 후 신속히 이행해야 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sw21@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