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전북참여연대 "민주당 지방선거 예비후보 등록연기는 오만 행위"

송고시간2022-01-20 14:54

댓글
더불어민주당 로고
더불어민주당 로고

[연합뉴스 자료]

(전주=연합뉴스) 김동철 기자 = 참여자치전북시민연대는 더불어민주당이 지방선거 출마자들의 예비후보 등록을 대선 이후로 연기한 데 대해 "지방자치를 중앙정치에 예속하고 유권자 권리를 침해하는 오만한 행위"라고 꼬집었다.

시민연대는 20일 성명을 통해 "민주당의 속내는 대선을 앞두고 앞뒤 가리지 않고 무리하게 복당을 추진해 지방선거 후보자 자격 검증에서 커다란 혼란과 갈등이 예상되기 때문"이라며 "지방선거는 관심 없고 대선 충성 경쟁만 강조하고 있다"고 비판했다.

그러면서 "민주당 예비후보는 당 검증위에서 자격심사를 거쳐야 하는데 검증위를 대선 이후로 연기하면 선거 기간이 한 달여 줄어든다"면서 "이로 인해 유권자가 후보를 알 수 있는 시간이 줄고 각종 토론회 등이 줄어들 수 밖에 없다"고 지적했다.

시민연대는 "지방선거 일정이 늦어진다면 그 책임은 거대 여당인 민주당의 몫이라는 점을 명심하라"고 강조했다.

민주당은 지난 18일 지방선거 출마자들의 예비후보 등록을 3월 9일 대선 이후로 연기하기로 했다.

법적으로는 다음 달 1일부터 지방선거 예비후보로 등록하고 선거운동을 할 수 있지만, 일괄적으로 이를 미루고 대선에 올인하겠다는 전략적 판단에 따른 것이다.

sollenso@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