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법무부 검찰인사위, 평검사 인사 논의 시작(종합)

송고시간2022-01-21 10:44

댓글

내달 초 예정대로 인사…대장동·김건희 의혹 수사팀 변동 여부 주목

검찰인사위 참석하는 박성진 대검 차장검사
검찰인사위 참석하는 박성진 대검 차장검사

(과천=연합뉴스) 김도훈 기자 = 박성진 대검 차장검사가 21일 오전 경기도 정부과천청사 법무부에서 열린 검찰인사위원회에 참석하기 위해 청사로 들어서고 있다. 2022.1.21 superdoo82@yna.co.kr

(과천=연합뉴스) 김주환 기자 = 다음 달 초 단행될 평검사 인사 원칙을 논의하는 검찰인사위원회가 21일 개최됐다.

법무부는 이날 오전 정부과천청사에서 검찰인사위를 열고 평검사 인사 기준을 심의했다.

검찰인사위 위원장을 맡은 전지연 연세대 법학전문대학원 교수는 법무부 청사 앞에 모인 취재진에 "좋은 인사가 되도록 위원님들과 논의하겠다"며 "(인사) 기준은 이미 마련돼 있다"고 말했다.

검찰인사위는 위원장 1명을 포함해 현직 검사·판사·변호사, 법학 교수, 학식과 덕망이 있는 비(非)법조인 등 총 11명으로 구성된다.

이날 인사위는 대검 검사급(검사장) 보직에 외부 인사를 공개 모집하겠다는 법무부 방침에 대검이 반발하던 상황에서 열려 법조계 안팎의 이목을 끌었다.

그러나 법무부가 검사장 공모 마지막 날인 이날 오전 신규 임용 절차를 중단한다고 공식 발표하면서 논란은 일단락됐다.

법무부에 따르면 박범계 법무부 장관은 전날 김오수 검찰총장과 긴급 만찬 회동을 하고 ▲ 검사장 신규 임용 중단 ▲ 대검에 외부 인사를 위원장으로 하는 중대재해 자문기구 설치 등을 합의했다.

이르면 24일 발표될 이번 평검사 인사에서는 주요 현안 사건 수사팀 검사들의 교체 여부에 관심이 쏠린다.

서울중앙지검은 현재 대장동 개발 로비·특혜 의혹, 윤석열 국민의힘 대선 후보 부인 김건희 씨 관련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수원지검은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선 후보의 변호사비 대납 의혹을 수사하고 있다.

대선이 약 50일 앞으로 다가온 상황에서 수사팀 인사이동이 있을 경우 공정성 시비로 번질 수 있는 만큼, 검찰인사위에서도 이러한 점이 고려될 전망이다.

juju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