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쓰레기 집에 초등생 형제 방치 40대 체포…큰아이 코로나 확진

송고시간2022-01-20 21:30

댓글
용산경찰서
용산경찰서

[연합뉴스 TV제공. 재판매 및 DB금지]

(서울=연합뉴스) 조다운 기자 = 초등학생 형제를 쓰레기로 가득한 집에 방치한 어머니가 경찰에 붙잡혔다.

서울 용산경찰서는 40대 A씨를 아동학대범죄의 처벌 등에 관한 특례법 위반 혐의로 입건했다고 20일 밝혔다.

A씨는 서울 용산구의 쓰레기 쌓인 집에 초등학생인 두 아들을 장기간 방치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은 지난 18일 형제를 발견한 구청 아동학대 전담 공무원의 신고를 받고 출동해 A씨를 현행범 체포했다.

또한 A씨의 두 아들을 아동보호센터로 옮겼으나, 이 과정에서 A씨의 큰아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진 판정을 받은 것으로 전해졌다. A씨는 밀접접촉자로 분류돼 귀가 후 격리됐다.

경찰은 10세 미만의 아동학대 사건 처리 지침에 따라 사건을 서울경찰청으로 이첩할 방침이다.

allluck@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