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장애인단체 이동권 시위로 출근길 서울 지하철 4호선 지연

송고시간2022-01-21 07:51

댓글

오이도역 리프트 참사 21주기 앞두고 시위

지하철 탑승하는 장애인 단체
지하철 탑승하는 장애인 단체

[연합뉴스 자료사진]

(서울=연합뉴스) 송은경 기자 = 전국장애인차별철폐연대(전장연)가 21일 오전 지하철 4호선 미아사거리역에서 이동권 시위를 벌여 출근길 열차 운행이 지연되고 있다.

이들은 오이도역 리프트 참사 21주기를 하루 앞둔 이날 피켓을 들고 휠체어로 지하철 출입문에 서서 열차 출발을 막는 식으로 시위를 하고 있다.

일부 시민은 휠체어를 밀치며 활동가들과 실랑이를 벌이기도 했다.

오이도역 장애인 리프트 참사는 2001년 1월 22일 장애인 노부부가 오이도역에서 리프트를 이용하다가 추락한 사고다.

참사를 계기로 장애인이 마음 놓고 돌아다닐 수 있는 권리를 확보하기 위한 '장애인이동권연대'가 결성돼 지하철 역사 엘리베이터 설치, 저상버스 도입 등을 요구해왔다.

[연합뉴스 자료사진]

[연합뉴스 자료사진]

nora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