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SK에너지, 소방청과 함께 '응급처치소' 전국 주유소로 확대

송고시간2022-01-21 14:00

댓글

업무협약 체결…주유소에서 응급처치 및 인근 화재 진화 지원

SK에너지
SK에너지

[SK에너지 제공·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조재영 기자 = SK에너지가 소방청과 함께 지역 사회 사회안전망 확충에 나섰다.

SK에너지는 21일 세종시 소방청 청사에서 '대국민 응급처치 문화 확산 및 취약계층에 대한 안전 기반 마련'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양측은 SK에너지가 2020년부터 대구지역 직영주유소에서 운영해온 '우리동네 응급처치소' 사업을 전국으로 확대하기로 했다.

SK에너지는 주유소와 충전소 내에 응급처치 기구를 상시 비치하고, 주유소 인근에서 응급상황이 발생했을 때 지원하는 응급처치소를 운영해왔다.

SK에너지는 이번 협약에 따라 우선 전국 207개 직영주유소를 '안전지원 거점'으로 바꾸고, 향후 전국 3천249개 SK주유소 및 충전소를 대상으로 거점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안전지원 거점 주유소는 주유소 내에 자동심장충격기(AED)와 함께 혈당측정기, 체온계 등이 포함된 구급키트를 비치하고, 응급상황 발생 시 교육을 받은 직원이 직접 응급처치를 하거나 구급키트가 필요한 사람에게 지원하게 된다.

소화기도 다량 비치해 주유소 주변에 불이 날 경우 직접 진화를 돕거나 소화기를 지원한다.

소방청은 주유소 인근에 있는 소방서에서 주유소 직원을 대상으로 심폐소생술, 기도폐쇄처치, 응급처치 및 소화기 사용법 등에 대한 교육을 시행한다.

또한 SK에너지 구성원들의 안전교육을 위한 소방안전 강사와 콘텐츠도 제공할 예정이다.

소방청 남화영 차장은 "119구급차가 오기 전에 가까운 SK직영 주유소에서 응급처치를 받을 수 있어 소중한 생명을 살리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말했다.

SK에너지 P&M CIC 오종훈 대표는 "이번 협약을 계기로 '우리동네 응급처치소'가 지역 사회안전망으로 확대 강화될 수 있을 것"이라며 "시민의 생명과 안전을 위해 능동적이고 적극적인 활동을 지속해 나가겠다"고 약속했다.

fusionjc@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