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낙동강청, 생태계 교란 '뉴트리아' 3만3천마리 퇴치

송고시간2022-01-21 15:45

댓글
뉴트리아 포획
뉴트리아 포획

[낙동강유역환경청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창원=연합뉴스) 김동민 기자 = 낙동강유역환경청은 낙동강 일대에 서식하는 생태계 교란 생물 뉴트리아의 개체 수가 감소했다고 21일 밝혔다.

낙동강청은 2014년부터 부산·창원·김해 등 10개 지자체와 협조해 퇴치 전담반을 운영하며 현재까지 뉴트리아 총 3만3천마리를 퇴치했다.

서식지 일대 포획 트랩을 설치하는 방법으로 포획했다.

또 뉴트리아를 포획하며 마리당 2만원 씩 지급하는 광역수매제도 함께 시행했다.

뉴트리아는 퇴치 전담반이 도입된 2014년 8천700마리에서 이듬해 5천400마리까지 줄었다.

이후 2017년 5천 마리 이하로 감소했다.

낙동강유역환경청 이호중 청장은 "앞으로도 낙동강 일대에 서식하는 뉴트리아의 완전 박멸을 위해 관계 기관과 지속해서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뉴트리아는 쥐목 가시쥐과에 속하며 번식력이 왕성하다. 생태계를 교란해 사회 문제가 됐고 지난 2009년 생태교란종으로 지정됐다.

imag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