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통신3사 설 연휴 서비스 집중관리…기지국 점검·증설

송고시간2022-01-24 13:09

댓글

다음달 2일까지 24시간 모니터링 체제 가동

(서울=연합뉴스) 조성흠 기자 = 통신3사가 설 연휴에 안정적인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집중 관리 체제를 가동한다.

[SK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SK텔레콤[017670]은 설 연휴 전날인 이달 28일부터 연휴 마지막날인 다음 달 2일까지 특별 소통 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이동통신 품질을 집중 관리한다고 24일 밝혔다.

이 회사는 이 기간 전국에 하루 평균 1천500여명의 SKT 및 정보통신기술(ICT) 패밀리사 전문인력을 배치해 24시간 통신 서비스를 모니터링한다.

전국적으로 트래픽 증가가 예상되는 기차역과 버스 터미널, 주요 관광지 등을 중심으로 기지국 용량을 증설하고, 고속도로와 국도 주요 구간 등의 통신 인프라 점검도 완료했다.

또한 비대면 가족 모임 지원을 위해 이달 29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 SKT 가입자에게 영상통화 서비스를 무료 제공한다.

[K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KT[030200]도 24일부터 다음 달 2일까지를 유무선 네트워크 집중 관리 기간으로 정해 안정적 통신 서비스를 위한 특별 대책을 추진한다.

이 기간 하루 평균 1천490명의 네트워크 전문가가 근무하며 24시간 집중 감시 및 긴급 복구 체계를 운영한다.

명절 기간 트래픽 증가에 대비해 KTX 역사를 비롯해 공항과 쇼핑센터 등 전국 1천여개 지역에 대해 통신 인프라 품질 점검과 용량 증설도 마무리했다.

비대면 만남이 늘어날 것에 대비해 관련 시설 점검을 마쳤고, IPTV 및 온라인동영상서비스(OTT)의 실시간 트래픽을 집중 감시해 비상상황에 대비한다.

[LGU+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U+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LG유플러스[032640]도 설 명절을 맞아 24시간 종합 상황실을 운영하는 등 특별 소통 대책을 수립했다.

서울 마곡사옥에 마련한 종합 상황실에서는 24시간 집중 모니터링을 통해 비상 상황을 대비한다.

전국 고속도로와 휴게소, KTX 역사, 버스 터미널, 공항 등의 기지국을 사전 점검했으며, 이를 기반으로 최적화 작업을 진행 중이다.

중요 거점 지역에는 현장요원을 배치하고 상시 출동 태세를 갖춘다.

매년 명절 통화 및 데이터 사용 추이를 분석해 주요 지점에서 적극적으로 고객 보호에 나설 계획이다.

U+TV VOD 및 OTT 트래픽 증가에 대비해 서버 용량도 증설한다.

josh@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