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영상] 섬은 초토화됐지만 사망자는 3명…통가 국민 80%가 이재민

송고시간2022-01-25 17:01

댓글

(서울=연합뉴스) 최근의 해저 화산 폭발에 따른 화산재와 쓰나미로 남태평양 섬나라 통가 인구의 10명 중 8명 이상이 영향을 받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4일 영국 매체 BBC에 따르면 통가 주재 호주 공관은 통가 정부의 지난 21일 발표를 인용해 인구 10만5천 명 가운데 84%가 영향을 받았다고 밝혔습니다.

앞서 지난 15일 통가 수도 누쿠알로파 북쪽 65km 해역의 통가 훙가 하파이 해저 화산이 폭발하면서 누쿠알로파에는 1.2m 높이의 쓰나미가 관측됐고, 저지대 주민들은 긴급 대피했는데요.

통가 정부는 이 화산 폭발로 3명이 사망하고 20여명이 다쳤다고 발표했고, 이후 추가로 확인된 인명 피해는 없는 상태입니다.

피해가 컸던 망고 섬에서는 쓰나미 여파로 주거지를 잃은 주민 62명이 노무카 섬으로 이동했고, 식수와 식량 부족으로 이들 중 다수가 다시 통가 본섬인 통가타푸로 옮길 예정입니다.

영상으로 보시죠.

<제작: 이봉준·김도희>

<영상: 로이터>

[영상] 섬은 초토화됐지만 사망자는 3명…통가 국민 80%가 이재민 - 2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