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팔꿈치 수술' SSG 추신수, 캠프 명단 제외…2월 중순 합류

송고시간2022-01-26 09:09

댓글

2월 초 병원 최종 검진 후 한국행

400홈런 이뤄낸 최정 끌어안는 추신수
400홈런 이뤄낸 최정 끌어안는 추신수

(광주=연합뉴스) 천정인 기자 = 19일 광주 기아챔피언스필드에서 열린 2021 프로야구 SSG 랜더스와 KIA 타이거즈 경기. SSG 최정이 4회초 2사 주자 없는 상황에서 통산 400홈런을 치고 더그아웃으로 돌아오자 추신수 선수가 포옹하고 있다. 400홈런 기록은 이승엽 선수 이후 역대 2번째다. 2021.10.19 iny@yna.co.kr

(서울=연합뉴스) 장현구 기자 = 이달 31일 제주도 서귀포 강창학공원야구장에서 시작하는 프로야구 SSG 랜더스의 동계 훈련 명단에 빠진 간판선수가 있다.

불혹의 강타자 추신수(40)다.

26일 SSG 관계자에 따르면, 현재 미국에 머무는 추신수는 2월 초 현지 병원에서 최종 진료를 받고 입국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지침에 따라 격리를 거친 뒤 2월 중순께 팀 훈련에 합류한다.

지난해 SSG 유니폼을 입고 KBO리그에 '데뷔'한 추신수는 시즌 직후 가족이 사는 미국으로 건너가 왼쪽 팔꿈치를 수술했다.

팔꿈치 인대가 크게 손상돼 가까운 거리 캐치볼도 어려운 상황이었다.

추신수는 작년 11월 초 출국 인터뷰 때 "선수로 더 뛴다면 곧바로 팔꿈치를 수술하겠다"고 했고, SSG와 연봉 27억원에 재계약하자마자 곧바로 수술대에 올랐다.

수술하고 3개월이 지난 시점에서 추신수는 마지막으로 병원 최종 진료를 받고 인천행 비행기에 탑승할 예정이다.

2022 SSG 랜더스 동계 훈련 명단
2022 SSG 랜더스 동계 훈련 명단

[SSG 랜더스 인스타그램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에서 16년간 화려한 이력을 남긴 베테랑 추신수는 지난해 한국프로야구에 오자마자 홈런 21개에 도루 25개를 기록해 만 39세 2개월 22일로 KBO리그 역대 최고령 20-20 신기록을 세웠다.

빅리그와 다른 스트라이크존에 적응하느라 타율은 0.265에 머물렀지만, 볼넷을 103개 얻는 등 출루율 0.409, 장타율 0.451을 찍어 나이를 뛰어넘는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특히 경기 중에는 더그아웃에서 어린 후배들을 포근히 안아주고 그라운드 밖에서는 아낌없이 베풀어 팀 분위기 메이커 노릇도 톡톡히 했다.

추신수는 올해 전반기에는 타격에 전념하는 지명 타자로 주로 뛰다가 후반기부터 우익수 수비도 볼 것으로 예상된다.

cany9900@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