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특징주] 윤석열에 선물 제공 의혹 삼부토건 10%대 급등(종합)

송고시간2022-01-26 15:45

댓글

尹측 "잘 기억하지 못하지만 의례적 수준"

글로벌비전위원회 정책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윤석열 후보
글로벌비전위원회 정책토론회에서 인사말하는 윤석열 후보

(서울=연합뉴스) 하사헌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가 26일 오전 국회 의원회관에서 중앙선대본부 글로벌비전위원회 주최로 열린 '자유·평화·번영에 기여하는 글로벌 중추국가' 정책 토론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2022.1.26 [국회사진기자단] toadboy@yna.co.kr

(서울=연합뉴스) 김아람 기자 = 국민의힘 윤석열 대선 후보에게 명절 선물을 준 것으로 알려진 삼부토건[001470]이 26일 급등했다.

이날 유가증권시장에서 삼부토건은 전 거래일보다 10.74% 오른 1천650원에 거래를 마쳤다.

개장 직후에는 한때 상한가 1천935원에 근접한 1천920원까지 치솟았다.

전날 한겨레신문과 YTN[040300]은 윤 후보가 2002∼2015년 삼부토건 측으로부터 김, 멜론, 곶감, 밤, 정육 등 명절 선물을 받았다고 보도했다.

이들 매체는 조남욱 전 삼부토건 회장의 명절 선물 명단 등을 근거로, 조 전 회장 측이 윤 후보에게 이 기간 총 17차례 선물을 보낸 것으로 나와 있다고 전했다.

국민의힘 선대본부는 이와 관련해 "명절선물은 오래돼 (윤 후보가) 잘 기억하지 못하지만 의례적인 수준에 그쳤고, 값비싼 선물은 받은 적이 없다"고 밝혔다.

rice@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