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수도계량기 동파 위험 미리 알려준다…수자원공사, 서비스 시작

송고시간2022-01-27 10:24

댓글

'워터나우' 앱서 사용자 맞춤형 위험 상황 전파

추위 못 견디고 터진 수도 계량기
추위 못 견디고 터진 수도 계량기

[연합뉴스 자료 사진]

(대전=연합뉴스) 이재림 기자 = 한국수자원공사가 겨울철 수도 계량기 동파에 따른 불편을 줄이기 위해 28일부터 동파위험 알림 서비스를 시작한다.

국가상수도정보시스템 모바일 애플리케이션 '워터나우'에서 확인할 수 있는 이 서비스는 사용자 위치정보를 기반으로 현재 이용 중인 수돗물 생산부터 공급까지 전 과정에 대한 정보를 전달하는 게 골자다.

'동파위험 지도'와 '푸쉬 알림' 두 가지 메뉴로 구성된다.

무선 온도센서를 통한 수도 계량기함 내부 온도와 스마트미터(원격 검침·관리기) 수돗물 사용량을 근거로 동파를 예측한다.

구체적으로 동파위험 지도의 경우 수자원공사에서 운영 중인 22개 지방상수도 사업장을 대상으로 0∼3단계로 위험을 구분해 지도정보를 구축했다.

동파위험 지도와 푸쉬 알림 서비스 개요
동파위험 지도와 푸쉬 알림 서비스 개요

[한국수자원공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푸쉬 알림은 거제·고령·고성·광주·금산·나주·논산·단양·동두천·봉화·사천·서산·양주·예천·완도·장흥·정읍·진도·청송·통영·파주·함평 등(이상 가나다순) 22개 지방 상수도 사업장 내 스마트미터를 사용 중인 곳에서 먼저 진행한다. 도입 지역은 점차 확대될 예정이다.

박재현 한국수자원공사 사장은 "사용자별 맞춤형 서비스를 제공해 동파로 인해 발생하는 단수 등 불편을 최소화할 수 있을 것"이라며 "수도정보를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도록 온라인·모바일 등을 통한 정보 제공 서비스를 넓혀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walden@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