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제보 검색어 입력 영역 열기
국가기간뉴스 통신사 연합뉴스
댓글

"거래처 왜 빼앗아" 동종업계 종사자 살해한 60대 검거

송고시간2022-01-27 11:11

댓글
부산 사상경찰서
부산 사상경찰서

[촬영 이충원]

(부산=연합뉴스) 박성제 기자 = 자신의 거래처를 빼앗아 갔다는 이유로 앙심을 품고 관련 업계 종사자를 살인한 60대가 경찰에 붙잡혔다.

부산 사상경찰서는 살인 혐의로 60대 A씨를 구속해 검찰에 넘겼다고 27일 밝혔다.

A씨는 지난 15일 오후 6시 38분 부산 사상구 한 식당에서 사업체 거래처를 빼앗아 갔다는 이유로 60대 B씨를 살인한 혐의를 받는다.

경찰 조사에서 닭 가공 업체를 운영하던 A씨는 동종업계 종사자인 B씨가 자신의 거래처를 뺏었다며 앙심을 품고 범행을 저지른 것으로 드러났다.

사건 이후 도주한 A씨는 수사망이 좁혀오자 범행 40분 만에 자수했다.

A씨와 B씨는 평소 알고 지내던 사이인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A씨 자수 이후 보강수사를 거쳐 관련 혐의가 충분히 입증됐다고 판단해 검찰에 넘겼다"고 말했다.

psj19@yna.co.kr

핫뉴스

더보기
    /

    댓글 많은 뉴스

    이 시각 주요뉴스

    더보기

    리빙톡

    더보기